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호적메이트' 홍지윤X홍주현, 꿈에도 몰랐던 자매의 진심은?!

최미령 기자 | 기사입력 2022/01/10 [15:35]

'호적메이트' 홍지윤X홍주현, 꿈에도 몰랐던 자매의 진심은?!

최미령 기자 | 입력 : 2022/01/10 [15:35]

 

 

'호적메이트' 홍지윤-홍주현 자매가 생애 첫 취중진담을 나눈다.

 

11일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호적메이트'(기획 최윤정, 연출 이경원, 이준범)에서는 티격태격 현실 자매의 모습으로 뜨거운 화제를 모은 홍지윤-홍주현 자매의 속마음이 그려진다.

 

이날 홍지윤은 동생 홍주현의 현실판 '기생충'에 "미쳤나 봐 정말~"이라며 리얼로 당황한다. 홍주현이 잠긴 문을 따고 들어가 언니 방에서 마치 제집처럼 꿀휴식을 만끽한 것. 그런 와중에 홍주현은 완전 범죄를 위한 치밀함까지 드러내 이목을 집중시킨다.

 

이에 한바탕 티격태격 케미를 펼친 두 사람은 이날 생애 처음으로 단둘이 술을 마신다. 그런 가운데 동생 홍주현은 언니 홍지윤을 향해 오랫동안 쌓아두었던 속마음을 털어놓는다. 눈물을 흘리며 "솔직히 언니가 너무 싫었어"라고 고백한 것.

 

또한, 홍주현은 홍지윤의 '이것' 때문에 상처받았던 일화를 전하며 "언니 사람이 확 달라졌어"라고 취중 돌직구를 던진다. 홍지윤 역시 "너는 모르겠지만 나도 너 눈치 정말 많이 본다"라고 해 자매에게 어떤 일이 일어난 것일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꿈에도 몰랐던 자매의 솔직한 고백에 출연진 모두 놀라워했다는 후문. 특히, 동생 홍주현의 역대급 솔직한 고백에 MC 이경규는 "동생이 다 살리네"라며 감탄사를 쏟아냈다고 전해져 궁금증을 유발한다.  

 

홍지윤-홍주현 자매의 웃음과 찐 감동 넘치는 취중진담은 11일 화요일 밤 9시 방송되는 MBC '호적메이트'에서 만날 수 있다.

 

사진제공 = MBC ‘호적메이트’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