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우의 수' 옹성우X신예은 로맨스 향방 ‘궁금증↑’ 설렘 포텐 터뜨린 ‘심쿵’ 명장면 셋
글쓴이 : 김정화 날짜 : 2020.09.29 11:27

‘경우의 수’가 시청자들의 설렘을 충천하는 청춘 로맨스를 탄생시켰다.

JTBC새 금토드라마‘경우의 수’(연출 최성범,극본 조승희,제작JTBC스튜디오·콘텐츠지음)가 지난25일 뜨거운 관심 속에 첫 방송됐다.첫사랑의 추억을 소환한 학창 시절부터 다시 만난 현재까지,이수(옹성우 분)와 경우연(신예은 분)의 오랜 이야기는 설렘을 몰고 왔다.퉁명스러운 듯 보여도 언제나 경우연을 챙기는 다정한 이수와 그런 이수를 좋아하게 된 경우연의 모습은 보는 이들의 마음까지 간질였다.여전히 친구인 이수와 경우연이지만,제주도의 입맞춤 이후 이들의 관계에는 변화가 예고됐다.두 인물의 오랜 서사를 청량한 케미스트리와 섬세한 감정 연기로 완성한 옹성우,신예은의 활약도 눈부셨다.이에1, 2회부터 우정과 사랑의 아슬아슬한 경계에서 두근거림을 선사한‘경우의 수’의 설렘 명장면을 짚어봤다.

#‘봉사활동은 설렘을 싣고’신예은 짝사랑이 시작된 순간

학창 시절부터 이수는 모두의 관심을 끄는‘만인의 최애’였다.그러나 경우연이 이수를 좋아하게 된 건,그의 외모나 인기 때문이 아니었다.친구 관계에 고민이 있던 경우연은 언제나 자신이 참고 손해 보면 모든 것이 좋아질 거라고 믿었다.그런 경우연에게 자신을 먼저 생각하라고 말해준 사람이 바로 이수였다. “너도 내버려 두는 널 누가 신경 써주겠냐”라는 그의 한 마디는 경우연의 마음에 깊은 울림을 남겼다.경우연에게 이수는 자기 자신조차 보듬어주지 않던‘나’를 챙겨준 친구였다.함께 간 봉사활동에서 이불 빨래를 널다 가까이 밀착하게 된 두 사람.이수를 향한 경우연의 짝사랑이 본격적으로 시작된 순간이었다.첫사랑의 시작을 알리는‘심쿵’모먼트는 보는 이들의 마음도 설렘으로 물들였다.심장 소리가 들릴 듯 붙어선 두 사람과 벚꽃으로 가득한 풍경,눈이 마주치자 고개를 떨군 경우연의 모습까지 풋풋한 설렘으로 가득한 명장면이었다.

#꿈처럼 등장한‘짝남’옹성우!설레는 재회 담은1회‘심멎’엔딩

이수와 경우연의 오랜 서사를 풀어낸‘경우의 수’는 엔딩마다 설렘을 최고조로 끌어올렸다. 1회 엔딩에는 성인이 되어 다시 만난 이수와 경우연의 모습이 담겼다.이수를 좋아한 후로‘짝사랑 저주’에 걸려 그 누구도 진심으로 사랑할 수 없게 된 경우연은 인스턴트 연애를 반복했다. “마음대로 되지 않는 마음”때문에 스스로도 속이 터지는 경우연은 술에 취할 때마다 이수에게 전화를 걸었다.미국으로 떠난 이수였기에 경우연이 외우고 있는 번호는 정지된 상태였다.받지 않는 전화에 대고 울고 소리치기를 반복했던 경우연.그러던 어느 날,경우연 앞에 진짜 이수가 나타났다.꿈처럼 몽롱한 현실에 꿈꾸던 이수가 나타나자 경우연의 마음도 다시 요동쳤다. “안녕 경우연”이라며 올려다보는 이수의 눈빛 위로“여전히 나는 오래된 저주를 걷는 중이었다”라는 내레이션이 흐르면서,친구로 끝난 것 같았던 두 사람의 이야기는 다시 시작됐다.설레는 재회의 순간은 앞으로의 전개에 궁금증을 자극했다.

#저주를 푸는 유일한 방법,입맞춤!옹성우X신예은 결정적 관계 변화

짝사랑에 미련을 버리지 못하는 한 여자,그런 여자가 좋아하는 완벽한 남사친의 이야기로 이어질 것 같았던‘경우의 수’는2회 엔딩에서 전환을 맞았다.우연이 겹치면서 제주도에서 함께 시간을 보내게 된 이수와 경우연.더는 자신의 마음에 휘둘리고 싶지 않았던 경우연은 서울로 올라가기 전,더는 만나지 말자며 이수에게 안녕을 고했다.경우연의 진심에도 이수는 한사코 이별을 거절했다.그는 경우연과 언제든 다시 볼 수 있는 친구로 지내고 싶었다.하지만‘짝사랑 저주’를 끝내기로 마음먹은 경우연은 이수에게 입을 맞추고 떠났다.오랜 친구 관계에 변화를 예고한 입맞춤 엔딩은 설렘을 안겼다.이후 공개된 예고편에서는 서울에서 다시 만난 두 사람의 모습이 그려지면서,이전과는 사뭇 달라진 관계가 궁금증을 증폭했다. “다시는 보지 말자”고 대놓고 이수를 피하는 경우연과“아니,다시 볼 거야.내가 널 계속 보기로 마음먹었거든”이라는 이수,여기에 운명처럼 엮이기 시작한 온준수(김동준 분)의 등장도 흥미를 불러일으켰다.친구 그 이상의 설렘으로 마음을 졸이게 한 이수와 경우연의 관계가 로맨스로 발전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경우의 수’는 매주 금,토요일 밤11시JTBC에서 방송된다.

사진 제공= JTBC스튜디오,콘텐츠지음


전체 184579 현재페이지 1 / 6153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84579 식사문화 개선과제 실천 안심식당, 총 1만 6000여 개소 지정 김정화 2020.10.31
184578 내년부터 SNS에 ‘부당광고’ 올리는 광고주·유명인 제재받는다 김정화 2020.10.31
184577 “코로나19 치료제 올해안에, 백신은 내년까지”… 임상지원 총력 김정화 2020.10.31
184576 정부 “주말, 클럽등 일제 점검… 위반사례 적발시 고발조치” 김정화 2020.10.31
184575 7급 공무원 여성합격자 409명… 역대 가장 높은 비율 김정화 2020.10.31
184574 정부, 조두순 24시간 밀착감독…거주지에 CCTV 증설 김정화 2020.10.31
184573 ‘연말정산 미리보기’ 서비스 30일 개통…절세전략 짜볼까? 김정화 2020.10.31
184572 9월 생산·소비·투자 3개월만에 트리플 증가…수출 회복 영향 김정화 2020.10.31
184571 정 총리 “핼러윈데이 모임 자제해야…방역에 역량집중” 김정화 2020.10.30
184570 제7회 학교폭력예방 영상·웹툰 공모전 시상식 개최 국립춘천병원 2020.10.30
184569 ‘편스토랑’ 마스코트 이유리, 부캐 이요리로 웰컴백 ‘실력 업그레이드’ 김정화 2020.10.30
184568 광양소방서 광영119안전센터, ‘3대 난방용품’ 화재예방 홍보 추진 장성우 2020.10.29
184567 타키온홀딩스, AR분야 기술 기여로 ‘2020 대한민국 사회공헌 대상’ 수상 최자웅 2020.10.30
184566 착한가게, 복지관과 함께 선한 문화를 만들어 남궁준 2020.10.30
184565 '허쉬' 황정민X임윤아의 美친 존재감 20초면 충분! ‘입틀막’ 부르는 1차 티저 공개 김정화 2020.10.30
184564 충남도의회 예결특위, 도내 주요사업장 현장점검 김정화 2020.10.30
184563 성남시·광운학원 ‘바이오헬스 산업 육성’ 협약 김정화 2020.10.30
184562 고양시 여성친화시민참여단 제4기 위촉식 및 제3기 활동보고회 개최 김정화 2020.10.30
184561 경기도의회 예결위, 고양시 현장 방문 김정화 2020.10.30
184560 고양시, 시 전역 ‘토지거래허가구역’ 신규 지정 김정화 2020.10.30
184559 포천시, 임(林)자 사랑해 캠페인 추진 김정화 2020.10.30
184558 구리시, ‘생명 살리는 고귀한 실천’ 코로나19 극복 헌혈 동참 김정화 2020.10.30
184557 구리시,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집콕! 가족 놀이터’ 사업 실시 김정화 2020.10.30
184556 구리시 교문1동, ‘2차 따르릉~ 행복한 마을 공동체 조성’ 김정화 2020.10.30
184555 동두천시 생연1동, 취약계층 지원을 위한 사례회의 개최 김정화 2020.10.30
184554 한국수자원공사, 동두천시 취약계층 가정에 집수리 지원 김정화 2020.10.30
184553 동두천시, 코로나19 위기가구 긴급생계지원 11월 6일까지 신청 연장 김정화 2020.10.30
184552 동두천시 무한돌봄센터, 통합사례관리 미담사례 공모전 참여 김정화 2020.10.30
184551 동두천시, 드림스타트 아동과 ‘블링블링 만들기 교실’ 비대면 화상교육 실시 김정화 2020.10.30
184550 동두천시, 2020년 용역심의 및 투자심사위원회 개최 김정화 2020.10.3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6153 
배너
배너
배너
스타화보
김요한, 우월한 교복핏+청량미소 순정만화 비주얼 과시!
메인사진
(스타저널=조은설 기자) 가수 겸 배우 김요한이 최근 신규 모델로 광고촬영 ... / 조은설 기자
체리블렛, 6일 오후 6시 ‘알로하오에 (Aloha Oe)' 발매.. ‘설렘 가득 댄스곡’
메인사진
체리블렛의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는 컴백을 하루 앞둔 5일 공식 SNS를 통 ... / 조은설 기자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