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영화
맥스무비, 영화 관객 92% 관람 시 휴대전화 켜놔
기사입력: 2011/03/17 [18:07]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스타저널>영화 관객 92%가 관람 시, 휴대폰 전원을 끄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내최대 영화예매 사이트 맥스무비는 지난 3월 4일(금)부터 3월 16일(수)까지 “영화 상영 중 휴대폰이 걸려온다. 당신의 선택은?”이라는 설문 조사를 실시했다.

영화 관객 총 5,508명이 설문에 참여했다.

설문 조사 결과, 영화 상영 중 휴대폰이 걸려오면 ‘발신번호를 확인한 뒤 결정한다’는 응답자가 45.3%(2,494명)로 가장 많았다.

‘재빨리 전원을 끈다’는 응답자는 28.7%(1,583명), ‘진동이 멈추기만을 기다린다’고 응답한 사람은 12%(660명), 기타 7.9%(434명), ‘일단 받는다’는 사람도 2.8%(154명)나 됐다. ‘내 전화가 아닌 척한다’는 1.8%(97명), ‘전화 받으러 상영관을 잠시 나온다’는 관객은 1.6%(86명)로 나타났다.

‘기타’를 선택한 응답자들은 “상영 전에 전원을 미리 꺼놓는 게 예의라고 생각한다”, “무음으로 해놓는다. 진동이 울리는 건 민폐다”, “저절로 음성으로 넘어가게 해놓는다” 등의 댓글을 남기기도 했다.

결국, 영화 관객 92.2% 이상이 상영 전에 전원을 끄지 않는 셈이다.
최미령 기자 최미령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광고
스타화보
엔플라잉, 보헤미안 매력 담긴 화보 공개
메인사진
밴드 엔플라잉이 보헤미안 스타일의 매력이 담긴 화보를 공개했다. 엔플라잉 ... / 정다운 기자
세정, 클로즈업 부르는 무결점 미모!
메인사진
세정은 패션 매거진 ‘싱글즈’ 6월호 화보를 통해 청량하고 우아한 매력을 ... / 조은설 기자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