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영화
‘엘리자베스 테일러, ’영원한 클레오파트라 1위
기사입력: 2011/03/24 [13:03]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스타저널>네티즌은 엘리자베스 테일러의 대표작으로 <클레오파트라>를 꼽았다.

국내최대 영화예매 사이트 맥스무비가 “엘리자베스 테일러 향년 79세 별세. 당신이 꼽는 그녀의 대표작은?”이라는 설문 조사를 영화관객을 대상으로 실시했다. 총 850명이 참여했다.

설문 조사 결과, <클레오파트라>가 48.2%(410명)의 지지를 얻어 압도적인 1위를 차지했다. 34.7%(295명)의 지지를 얻은 <젊은이의 양지>는 2위를 차지했다.

3위는 <자이언트>(8.2%, 70명), 4위 <말괄량이 길들이기>(3.3%, 28명), 5위 <거울 살인 사건>(1.4%, 12명), 공동 6위 <뜨거운 양철 지붕 위의 고양이>(1.3%, 11명), <누가 버지니아 울프를 두려워하랴>(1.3%, 11명), 8위 <내가 마지막 본 파리>(1.1%, 9명), 9위 <버터필드 8>(0.5%, 4명) 순이었다.

네티즌은 “그녀의 눈은 정말 묘한 매력을 뿜어낸다. <클레오파트라>는 그녀가 가진 카리스마의 진면목을 보여주는 작품이다.”, “엘리자베스 테일러는 <젊은이의 양지>에서 가장 아름다웠다. 그녀의 매력에서 헤어나올 수 없는 작품이다.”, “그녀에게 특별한 대표작은 없다. 그녀가 출연한 모든 영화가 다 대표작이다." 등의 댓글로 고인의 명복을 빌었다.
최훈호 기자 최훈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스타화보
[스타HD] 체리블렛 '유주~꽃이 피었습니다~ ♥'
메인사진
▲ 체리블렛이 22일 오후 1시 예스24 라이브홀 ... / 조은정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