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영화
복수의 두 얼굴 ‘악마를 보았다’ 캐릭터 포스터 공개
광기의 대결, 김지운의 스릴러 <악마를 보았다>! 2010년 여름을 달구다!
기사입력: 2010/06/21 [11:29]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김지운 감독과 최민식, 이병헌의 만남. 티저 예고편 공개로 그 화려한 만남에 대한 기대감을 확인한 <악마를 보았다>(제작 페퍼민트앤컴퍼니, 배급 쇼박스㈜미디어플렉스)가 불 같은 광기와 얼음장 같은 광기의 두 얼굴이 담긴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했다.

복수는 차가울수록 지독하다 VS 복수는 뜨거울수록 잔인하다
▲<악마를보았다> 포스터


<악마를 보았다>는 연쇄살인마에게 약혼녀를 잃은 한 남자의 처절한 복수와 응징에서 시작되는 이야기이다. <악마를 보았다>는 ‘복수’라는 익숙한 테마를 새로운 방식으로 접근한다.

약혼녀를 잔인하게 살해한 살인마를 쫓는 수현(이병헌 扮)의 복수는 단지 죽이는 데서 끝나지 않는다. ‘복수는 차가울수록 지독하다’라는 카피와 이병헌의 냉혹한 표정은 연쇄살인마 경철(최민식 扮)에게 죽지 않을 만큼의 고통을 가하고 놓아주기를 반복, 지독한 복수를 진행하며 점점 서늘해지는 수현의 모습을 나타내고 있다.

이와 반대로 최민식의 캐릭터 포스터는 ‘복수는 뜨거울수록 잔인하다’는 카피와 함께 살인마의 카리스마가 느껴진다. 일방적으로 타인을 죽이기만 했던 경철은 수현에게 죽음에 가까운 린치를 당하면서 그와의 대결을 복수라기 보다는 오히려 새로운 형태의 게임으로 받아들인다. 수현이 지독해질수록 경철 또한 그에게 받은 고통을 더 잔인하게 돌려주겠다는 목표로 움직인다. 고통도 두려움도 모르는 연쇄살인마의 복수는 어떤 양상을 띨 것인지 포스터 속 최민식의 강렬한 시선은 뜨거운 광기와 함께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광기의 대결, 김지운의 스릴러 <악마를 보았다>! 2010년 여름을 달구다!

뜨거운 광기의 연쇄살인마와 차가운 광기로 응징을 꿈꾸는 두 남자간의 숨막히는 대결을 보여주는 캐릭터 포스터로 2010년 스크린 최고의 빅 매치, 이병헌과 최민식의 숨막히는 연기 대결을 예고하는 <악마를 보았다>.

살인을 즐기는 연쇄살인마(최민식 扮)와 그에게 약혼녀를 잃고 그 고통을 뼛속 깊이 되돌려 주려는 한 남자(이병헌 扮)의 광기 어린 대결을 뜨겁게 보여줄 김지운의 스릴러 <악마를 보았다> 는2010년 여름, 개봉 예정이다.
노승원 기자 노승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광고
스타화보
SF9 로운, “로운의 발견” 매거진 커버 단독 장식!
메인사진
그룹 SF9의 로운이 매거진 커버를 단독 장식했다. 로운은 매거진 데이즈드 ... / 조은설 기자
배우 이도현, ‘시크+남성美’ 가득 화보 공개!
메인사진
배우 이도현이 ‘에스콰이어’ 2월호 화보를 장식하며 2020년 거침 없는 대 ... / 조은설 기자
정용화, 빛나는 외모와 깊은 눈빛으로 ‘남친룩’ 완벽 소화!
메인사진
(스타저널=조은설 기자) 가수 겸 배우 정용화가 패션 매거진 그라치아 ... / 조은설 기자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