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사회 > 문화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문화·사회
문화
따듯하고 부드러운 봄과 호른의 향연, 김오진 독주회 개최
기사입력: 2017/03/02 [09:59]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  김오진   © 더블유씨엔코리아

[K스타저널 원주영 기자] 풍부한 음색을 지닌 호르니스트 김오진이 39일 저녁 730분 서울 여의도 영산아트홀에서 독주회를 갖는다.

 

이번 공연은 도니체티의 호른과 피아노를 위한 협주곡으로 무대를 연다. 그리고 크루코프의 Italian Rhapsody for Horn and Piano Op. 65에 이어 춘천교육대학교 음악교육과 교수 겸 코리안챔버오케스트라 수석단원으로 활동하는 트럼펫터 박기범과 함께 클라크의 Cousins for solo Trumpet and Solo Horn 작품으로 금관악기의 하모니를 들려줄 예정이다.

 

또한 2부에서는 베르디를 잇는 전환기적 인물인 메르카단테의 Concerto for Horn in d minor, 괴디케의 Concerto in f-minor Op. 40 작품으로 구성하여 피아니스트 김민경과 호흡을 맞춘다.

 

김오진은 서울예술고등학교를 걸쳐 한국예술종합학교를 마친 후 독일 만하임 국립음대 음악석사, 독일 뷔어쯔부룩 국립음대 전문연주자과정을 졸업하였다.

 

동아콩쿠르에 두 차례 입상을 통해 어린 시절부터 두각을 나타냈으며 독일 만하임 호른 앙상블 멤버로 독일 순회연주를 비롯하여 Markneukirchen Wettbewerb 참가, Suedwest Deutsch Horntage 참가 및 연주 등으로 유럽 무대를 바탕으로 활발한 활동을 쌓아왔다.

 

귀국 후 피아니스트 송성준과 함께 듀오 리사이틀, 예술의전당에서 독주회 등을 지속적으로 개최하고 있다.

 

유터피 앙상블, 카리엔 앙상블 멤버 그리고 불가리아 소피아 필하모니 초청 협연 무대와 더불어 소피아 필하모니와 함께 음반을 발매하였으며 연변음악대학 초청 독주회 등 활발한 연주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또한 천안시립교향악단 부수석을 역임 후 현재 어바웃 브라스 앙상블 리더로 활동하고 있다. 유터피 앙상블 멤버, 비르투오시 브라스 앙상블 멤버 그리고 국립 강원대, 경희대, 세종대, 숭실콘서바토리에 출강하며 후학양성과 연주 활동에 매진하고 있다.

 

이 공연은 더블유씨엔코리아가 주최하여 서울예고, 한국예술종합학교 음악원 동문회가 후원한다.

 

[K스타저널 원주영 기자 / 사진제공=더블유씨엔코리아 

원주영 원주영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스타화보
배우 신혜정, KBS 드라마 ‘퍼퓸’서 아역 출신 모델 손미유 역 캐스팅!
메인사진
... / 조은정 기자
[스타HD] 베리베리 민찬, 꿀 떨어지는‘심쿵’눈빛!
메인사진
▲ 베리베리가 24일 오전 11시 예스24 라이브 ... / 조은정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