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사회 > 문화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문화·사회
문화
국립창극단 기상천외한 반전 창극 ‘흥보씨’ 공연
기사입력: 2017/03/07 [16:56]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  흥보씨   © 국립창극단

[K스타저널 원주영 기자] 국립극장 전속단체 국립창극단이 판소리 흥보가를 고쳐 쓴 신작 창극 흥보씨(Mr. Heungbo)45일부터 16일까지 서울 장충동 국립극장 달오름극장에서 공연한다.

 

흥보씨의 극본·연출은 기발한 연출력과 비상한 필력으로 정평이 나 있는고선웅이 맡았다.

 

2014년 국립창극단 변강쇠 점 찍고 옹녀극본·연출로 창극에 처음 도전해 차범석 희곡상 수상(2014)과 창극 첫 프랑스 진출(2016, 테아트르 드 라 빌) 등의 쾌거를 이뤄낸 이력이 있는 만큼, 고선웅이 두 번째로 만드는 창극 흥보씨에도 많은 관심이 쏠리고 있다.

 

고 연출의 음악적 파트너는 배우이자 소리꾼, 인디밴드 보컬로도 활동하는 재주꾼 이자람이 맡았다.

 

우리 전통에 자신만의 감각을 덧입혀 새로운 장르로 탄생시키는 작업을 해온 이자람은 창작 판소리극 사천가’ ‘억척가등으로 국내외에서 호평 받아왔다.

 

이자람이 국립창극단과 호흡을 맞추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흥보씨작창·작곡·음악감독을 모두 맡아 절정에 다다른 음악적 공력을 제대로 발휘하고 있다.

 

고선웅과 이자람은 이번 작업에 앞서 무궁무진한 상상력을 품고 있는 한국의 고전, 판소리에 접근하는 방식에 있어 동시대에 맞춰 변화시키되 원형을 놓지 말자는 것에 서로 동의했다.

 

고선웅은 대본을 집필하며 고전 속 권선징악의 교훈은 살리면서도 원작에는 없는 새로운 이야기와 캐릭터를 추가했다.

 

흥보’ ‘놀보형제의 출생에 얽힌 비밀 사연은 물론 다른 별에서 온 스님’ ‘말하는 호랑이등의 캐릭터를 더해 극적 긴장감과 재미를 높였다.

 

이야기는 다시 썼지만 선한 사람으로 살아가는 것은 무엇인가라는 원작의 주제를 오늘날 관객에게 더욱 명확하고 효과적으로 전달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작품 곳곳에 허를 찌르는 반전을 두어 기상천외한 반전 창극의 탄생을 예고한다. 이자람 역시 판소리 흥보가의 원형을 토대로 하면서도 자유자재로 음악을 변주하고 새로운 사운드를 입혀 전통과 현대가 공존하는 음악을 탄생시켰다.

 

흥보가의 눈대목을 가져와 음악의 격을 높이는 한편, 새롭게추가된 이야기에는 리드미컬한 현대음악을 더해 창극이 가진 음악적 매력을 끌어올린다는 계획이다.

 

무엇보다 판소리에서 고수가 반주하는 북 장단(고법)을 음악적으로 확장시킨 것이 이번 작업의 기본 콘셉트. 판소리에서 고수의 북 장단이 소리꾼의 소리를 받쳐주는 것처럼, 이 작품에서도 음악은 배우의 대사와 소리를 더욱 돋보이게 살려주는 역할을 한다.

 

창극 흥보씨에서 눈에 띄는 점은 한층 무르익은 기량을 뽐내고 있는 국립창극단 2030대 남자 배우들의 약진이다. 김준수·최호성·최용석·이광복·유태평양이 이번 작품의 성공을 이끌 중심인물이다.

 

변강쇠 점 찍고 옹녀’ ‘트로이의 여인들등 최근 국립창극단 작품에서 여배우들이 주목 받을 때, 그 뒤를 든든하게 받쳐주었던 이들이 흥보씨의 주요 배역을 맡아 남성적 매력을 발산할 예정이다.

 

남남 듀엣으로 형제간의 우애와 긴장을 그려낼 흥보 역 김준수와 놀보 역 최호성, 극의 감초로 활약할 마당쇠 역 최용석, 안정된 소리 공력을 바탕으로 판소리 흥보가흑공단타령제비노정기를 각각 독창할 원님 역 이광복과 제비 역 유태평양까지 모두 서로를 독려하며 연습에 매진하고 있다. 팬들이 이번 공연에 기대를 거는 이유도 이들의 환상적 브로맨스에 있다.

 

신작 창극 흥보씨가 지난해 한국과 프랑스 관객 모두를 사로잡았던 변강쇠 점 찍고 옹녀의 아성을 뛰어넘을 수 있을지 기대를 모은다.

 

[K스타저널 원주영 기자 / 사진제공=국립창극단]

원주영 원주영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흥보씨, 국립창극단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스타화보
배우 신혜정, KBS 드라마 ‘퍼퓸’서 아역 출신 모델 손미유 역 캐스팅!
메인사진
... / 조은정 기자
[스타HD] 베리베리 민찬, 꿀 떨어지는‘심쿵’눈빛!
메인사진
▲ 베리베리가 24일 오전 11시 예스24 라이브 ... / 조은정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