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사회 > 정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문화·사회
정치
헌재 대통령 탄핵 결정에 많은 스타들도 '환영'
기사입력: 2017/03/10 [13:54]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K스타저널 김성훈 기자] 박근혜 전대통령의 탄핵 소식에 많은 연예인들이 이와 관련한 반응을 전했다.

 

헌법재판소는 10일 오전 11시 박 대통령 탄핵심판 선고 재판에서 재판관 8명 전원 일치로 파면을 인정했다. 이에 상당수 스타들은 각종 소셜 미디어를 통해 탄핵과 관련한 소감을 남겼다.

 

최근 정치·사회 이슈에 대한 소신을 밝혀왔던 가수 이승환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태극기 사진과 함께 '대한민국의 주권은 국민에게 있고, 모든 권력은 국민으로부터 나온다'라고 헌법 구절을 인용했다.

 

평소 독설가로 유명한 배우 김의성은 탄핵이 결정되자 재치있는 멘트는 남겼다. 그는 '체크아웃은 통상 12시까지 아닌가?'라며 박 전대통령이 청와대를 떠나줄 것을 간접적으로 전했다.

 

아이돌 가수들의 탄핵 소감도 눈길을 끈다. 그룹 2PM의 옥택연과 황찬성은 각각 자신의 트위터에 '뿌리 뽑혀라' '파면!!'이라고 짧은 소감을 남겼다. 2AM의 조권은 '정의 正義 justice'라고 밝혔다.

 

이 밖에도 가수 김윤아는 '하하하하하하하하하!!!!!!'라며 의미심장한 웃음을 전했고 가수 윤종신은 '아침에 이 모습이 얼마나 짠하고 뭉클했는지... 재판관님들 그 동안 넘(너무) 고생하셨고 상식과 우리 모두를 위한 이 아름다운 실수를 잊지 못할 겁니다'라는 소감을 전했다.

 

이날 박 대통령은 헌정 사상 처음으로 파면되는 국내 첫 대통령이 됐다. 이에 CNN 등 해외 주요 언론 국내의 탄핵소식을 대서특필하기도 했다.

 

[K스타저널 김성훈 기자 / 사진=드림팩토리, 이승환 페이스북]

김성훈 김성훈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스타화보
배우 신혜정, KBS 드라마 ‘퍼퓸’서 아역 출신 모델 손미유 역 캐스팅!
메인사진
... / 조은정 기자
[스타HD] 베리베리 민찬, 꿀 떨어지는‘심쿵’눈빛!
메인사진
▲ 베리베리가 24일 오전 11시 예스24 라이브 ... / 조은정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