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사회 > 문화예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문화·사회
문화예술
사단법인 한중학술문화교류협회 김정태 회장 취임
기사입력: 2017/07/11 [10:46]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사)한중학술문화교류협회 신경숙 이사장(신경숙외국어학원설립원장, 여성리더십저자 신경숙박사)은 7월  5일 오후 6시에  공군회관에서 사단공익법인 한중학술문화교류협회 회장 이.취임식을 개최하였다.

 

제2대 회장에는 김정태 박사가 취임하였다. 김정태 박사는 쌍용자동차평택영업소 대표이사로써 그동안 회사를 멋지게 경영하였고 행정학 박사로써 기업경영과 행정학을 두루 갖춘 휼륭한 경영자이다.

 

▲한중학술문화교류협회 김정태 제2대 회장이 취임사를 하고있다.     © 스타저널 편집국


김정태 제2대 회장은  앞으로 회원들을 섬기고 상호 배려하면서 한중학술문화교류협회를 소통과  나눔으로 경영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이날 이.취임식행사에는 주한 중국대사관 진얜광 부대사를 비롯한 스뤼린 중국문화원장, 애홍가 교육참사관, 따이스솽 문화비서관 등 10명이 참석하였다.

 

▲김정태 회장이 협회기를 전달받고있다.     © 스타저널 편집국


 

주한 중국대사관에서는 사단공익법인 한중학술문화교류협회의 그동안의 노고에 대하여 아낌없는 칭찬을 하여주었으며 앞으로 한중간의 민관외교에  한중학술문화교류협회가  더욱더 많은 역활을 해주실것을 당부하였다.

 

▲김정태 회장 기념패 전달     © 스타저널 편집국

 

20062월에 창립한 한중학술문화교류협회는 신경숙 박사, 이기수 고려대학교 전 총장 등 200여 명이 현재 정회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중학술문화교류협회(KCCEA)는 중국과의 학술 문화 및 경제 교류, 한중장학생선발, 대한민국중국어말하기대회, 중국정부초청방문 및 한중 간의 친선 교류 사업, 문화 등 각종 교류 관련 업무를 추진하고 있다.

 

한중학술문화교류협회는 2004년에 설립된 공익법인단체로서 외교부에 등록된 비영리 민간공익법인단체이다.

 

▲임원 및 회원 단체사진     © 스타저널 편집국
최미령 기자 최미령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스타화보
MBC ‘위대한 유혹자’ 우도환-박수영(조이), ‘맴찢 로맨스’ 명장면 3! 짠내로도 시청자心 쥐락펴락~
썸네일 이미지
(스타저널=이민영 기자)MBC 월화드라마 ‘위대한 유혹자’(극본 김보연/연출 ... / 이민영 기자
KBS2 '1박 2일' 6멤버, '모태예능인' 인증! 잔디밭 위 절정의 몸개그 폭격 예고!
썸네일 이미지
(스타저널=이민영 기자스타)‘1박 2일’ 멤버들이 모태예능인을 입증했다. ... / 이민영 기자
KBS2 '배틀트립' 2주년 특집! MC이휘재-김숙-성시경, 가족&연인&친구 누구와 가도 좋을 '괌'! '생생 매력' 大방출!
썸네일 이미지
(스타저널=이민영 기자)‘배틀트립’ 2주년 특집으로 이휘재-김숙-성시경, ... / 이민영 기자
KBS2 '배틀트립' 2주년 특집! 김숙, 갓숙→갓‘먹’숙 변신! '믿고 먹는’ 갓숙표 괌 맛집 공개!
썸네일 이미지
(스타저널=이민영 기자)‘배틀트립’ ‘갓숙’ 김숙이 폭풍 먹방으로 ‘갓먹 ... / 이민영 기자
MBC ‘위대한 유혹자’ 박수영(조이), 걸크러시 매력 탐구! ‘심쿵사’ 포인트 3!
썸네일 이미지
(스타저널=이민영 기자)‘위대한 유혹자’ 박수영(조이)이 사랑스러운 걸크 ... / 이민영 기자
KBS2 ‘1%의 우정’ 곽정은-김지민, 첫 만남부터 하드코어! ‘러브 뮤지엄’ 방문! ‘아찔’
썸네일 이미지
(스타저널=이민영 기자)‘1%의 우정’의 첫 여성 우정 멤버, 곽정은-김지민 ... / 이민영 기자
KBS2 '1박 2일' 6멤버, '제황의 밥상' 도전! 단 1명 위한 점심 복불복! '관심집중'
썸네일 이미지
(스타저널=이민영 기자)‘1박 2일’ 멤버들이 단 1명만 즐길 수 있는 ‘제황 ... / 이민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