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연예
KBS 2TV ‘마녀의 법정’ 정려원-윤현민-전광렬-김여진, 해시태그로 보는 흥미진진 2막 관전 포인트 3!
기사입력: 2017/11/12 [20:30]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마녀의 법정2막이 시작된다. 정려원-윤현민-김여진-전광렬의 얽히고설킨 악연이 풀리지 않은 가운데, 새로운 변화가 시작된 것. 누구도 예측할 수 없는 상황에 놓인 이들의 흥미진진한 2막 시작에 앞서 절대 놓쳐서는 안 될 관전 포인트가 공개돼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KBS 2TV 월화 드라마 마녀의 법정은 출세 고속도로 위 무한 직진 중 뜻밖의 사건에 휘말려 강제 유턴 당한 에이스 독종마녀 검사 마이듬(정려원 분)과 의사 가운 대신 법복을 선택한 본투비 훈남 초임 검사 여진욱(윤현민 분)이 여성아동범죄전담부(이하 여아부)에서 앙숙 콤비로 수사를 펼치며 추악한 현실 범죄 사건을 해결해 나가는 법정 추리 수사극.

 

▲     © 스타저널 편집국

 

지난 9-10회 방송에서는 이듬이 백상호 실장(허성태 분, 이하 백실장)으로부터 엄마 곽영실(이일화 분) 실종 사건의 전말을 모두 알게 된 것은 물론 조갑수(전광렬 분)에 의해 백실장이 죽고, 민지숙 부장(김여진 분, 이하 민부장)과 이듬은 검사직을 내려놓고 여아부를 떠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말미에는 영파시 시장이 된 갑수의 모습과 3개월 후 변호사로 다시 여아부를 찾은 이듬의 모습이 공개되며 새로운 2막의 시작을 예고한 상황. 이에 새롭게 시작될 '마녀의 법정'에서 절대 놓쳐서는 안될 2막 관전 포인트를 해시태그로 정리해봤다.

 

2막 관전 포인트 #관계의 변화 #변호사 마이듬 VS 검사 여진욱

 

'성매매 여고생 살인사건'을 수사하던 중 백실장과 비밀 거래를 하고 증거 조작까지 서슴지 않았던 이듬은 결국 패소를 하고 스스로를 자책하며 여아부를 떠났다. 연락도 없이 자취를 감춰버린 이듬은 3개월 뒤 예상치 못한 모습으로 진욱 앞에 나타나 모두를 놀라게 만들었다. 바로 변호사가 된 이듬이 피고소인 즉 사건의 가해자가 되어 여아부 검사인 진욱의 조사를 받게 된 것. 변호사이자 피고소인이 되어 나타난 이듬과 그녀를 조사하게 된 여아부 검사 진욱의 '웃픈' 재회 속에 과연 어떤 충격적인 비밀이 숨겨져 있을지, 영실과 진욱의 엄마 고재숙(전미선 분)의 관계를 둘러싸고 복잡한 감정에 휩싸였던 두 사람이 2막에서는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기대를 더 한다.

 

2막 관전 포인트 #새로운 여성아동성범죄 사건 #변화된 여아부의 활약!

 

'불법 촬영 사건'부터 '여고생 성매매 사건'까지 다양한 '여성아동성범죄 사건'을 파헤치며 완벽한 팀워크를 보여줬던 여아부. 그러나 '성매매 여고생 살인사건'에서 크게 패소한 후 이듬과 민부장이 여아부를 떠나게 되며 여아부의 큰 변화를 예상케 만들었다. 특히 10회 말미 이듬의 자리에는 '검사 박훈수'라는 낯선 이름이 적힌 명패가 놓여 있었고, 여전히 이듬의 자리를 보며 그리워하는 진욱의 모습이 그려지며 보는 이들을 안타깝게 만들었다. 이듬과 민부장이 떠난 여아부는 과연 어떤 모습으로 변화가 됐을지 또 어떤 새로운 사건들을 파헤치며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을지 이들의 활약에 대한 궁금증을 끌어올리고 있다.

 

2막 관전 포인트 #복수의 서막 #영파시 시장 조갑수 VS 변호사 마이듬

 

갑수는 영파시 시장 선거에서 승리를 거두며 영파시 시장으로 우뚝 섰다. 그런 그의 모습을 지켜보던 이듬은 황망함을 감추지 못했고, 3개월 동안 자취를 감췄다. 영파시 시장으로 승승장구하며 자신의 정치 야망을 키워나가는 갑수와 그에게 분노하며 정면 승부를 던진 후 복수에 실패한 이듬의 상황은 시청자들의 아쉬움을 자아냈다. 그러나 3개월 뒤 검사에서 변호사로 더욱 독기 가득한 모습으로 돌아온 이듬의 모습에서 시청자들은 그녀의 통쾌한 사이다 복수에 대한 희망을 갖게 된 것. 형제로펌의 고문이사에서 영파시 시장이 된 갑수와 여아부 검사에서 변호사가 된 이듬의 치열한 대결은 '마녀의 법정' 2막의 주요 관전 포인트가 될 것이다.

 

‘마녀의 법정측은 “11회 방송을 통해서 본격적인 2막이 시작된다라며 "마이듬-여진욱-조갑수-민지숙을 비롯해 여아부까지, 3개월 동안 다양한 변화를 겪은 이들의 모습이 공개되며, 변화된 관계 속에서 예측불가한 사건들이 계속해서 펼쳐질 예정이니 꼭 본방사수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마녀의 법정은 오는 13일 월요일 밤 1011회가 방송된다.

 

<사진제공> 아이윌미디어

 

이민영 기자 이민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스타화보
KBS2 '고백부부' 장나라, 절절 '눈물여왕'+손호준, 진심담은 '눈빛천재'! '레전드 회차' 기록!
썸네일 이미지
단 2회를 남겨둔 '고백부부'는 또 다시 시청자들의 감정을 뒤흔들며 레전드 ... / 이민영 기자
MBC '밥상 차리는 남자' 최수영, '악녀' 한가림에 사이다 반격 START! '흥미진진'
썸네일 이미지
‘밥상 차리는 남자’ 최수영이 ‘악녀’ 한가림을 향해 통쾌한 반격을 시작 ... / 이민영 기자
KBS 2TV ‘마녀의 법정’ 정려원-윤현민-전광렬-김여진, 해시태그로 보는 흥미진진 2막 관전 포인트 3!
썸네일 이미지
‘마녀의 법정’의 2막이 시작된다. 정려원-윤현민-김여진-전광렬의 얽히고 ... / 이민영 기자
KBS 2TV ‘마녀의 법정’ 정려원, ‘선글라스 마이듬’ 컴백! 당당→줄행랑→쭈굴美! 예측불가 3色 매력 뿜뿜!
썸네일 이미지
‘마녀의 법정’ 독종마녀 정려원이 돌아왔다. 3개월간 베일에 쌓여있던 그 ... / 이민영 기자
MBC '밥상 차리는 남자' 김수미-서효림, 광란의 노래방 리사이틀! '젠틀맨' 개사버전 공개! 기대UP
썸네일 이미지
‘밥상 차리는 남자’ 김수미-서효림의 광란의 노래방 샤우팅이 포착됐다. ... / 이민영 기자
KBS2 '고백부부', 전국 시청률 6.5%! 동시간 1위! 손호준 눈빛이 드라마다!
썸네일 이미지
'장나라 바라기' 손호준에게 시청자들의 홀릭이 뜨겁다. 장나라만을 바라보 ... / 이민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