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연예
tvN '무법변호사' 新 법정극 탄생! 주말 안방극장 지각변동! 시청률 평균 5.3% 최고 6.3%!
기사입력: 2018/05/16 [02:00]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스타저널=이민영기자)무법변호사1회부터 김진민 감독의 탄탄한 연출력과 윤현호 작가의 손에서 탄생한 쫀쫀한 스토리, 이준기-서예지-이혜영-최민수의 최강 연기력을 집대성하며 토일 밤을 호쾌한 무법 액션과 적재적소에 터트리는 유쾌한 웃음으로 수놓으며거악소탕 법정활극의 탄생을 알렸다.

 

 보면 볼수록 빠져드는몰입도 甲()’의 화려한 볼거리와 한 치 앞도 예측할 수 없는 스토리로리모컨을 사수하게 된다는 평들이 쏟아지고 있다.

 

▲     © 스타저널 편집국

 

 이러한무법변호사의 폭발적인 반응과 화제성은 시청률로 이어졌다. 13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무법변호사’ 1회 시청률은 케이블, 위성, IPTV를 통합한 유료플랫폼 전국 가구 기준 평균 5.3%, 최고 6.3%를 기록했다. 특히 tvN 타깃 시청층인 2049 시청률에서는 평균 3.0%, 최고 3.5%를 기록하는 등 시청률과 화제성을 모두 잡으며 주말 안방극장을 평정, 기분 좋은 출발을 시작했다. (전국 가구 기준 / 유료플랫폼 / 닐슨코리아 제공)

 

 지난 12일 밤 9시 첫 방송된 tvN ‘무법변호사’(김진민 연출/윤현호 극본/tvN, 스튜디오드래곤 기획/로고스필름 제작)1회는 조폭의 삶을 청산하고 변호사로 전업한 봉상필(이준기 분)이 어릴 적 인권변호사이자 자신의 어머니 최진애(신은정 분)의 죽음과 관련된 거악을 물리치기 위해 자신의 고향 기성에 귀향하는 것으로 16부작의 강렬한 포문을 열었다.

 

 앞서 법과 주먹을 겸비한 무법변호사와 들끓는 피를 주체하지 못하는 꼴통변호사가 그 누구도 범접할 수 없는 절대 악에 맞서 싸운다는 소재로 화제몰이를 했던 만큼 이 날 방송은 어린 상필(이로운 분)이 기성을 떠날 수 밖에 없었던 이유와 시간이 흐른 뒤 고향에 돌아와 18년을 기다린 한 맺힌 복수를 펼치게 된 과거가 펼쳐졌다. 이와 함께 어시장 깡패에서 그룹 회장으로 올라온 안오주(최민수 분)와 숙명적으로 악연으로 얽히게 되는 과정은 한 편의 대 서사시처럼 풀렸다.

 

 또한 아직은 베일에 가려진 봉상필과 하재이(서예지 분)의 관계가 눈길을 끌었는데 특히 법조계 안팎에서 무한 존경과 신뢰를 받는 기성지법 향판 차문숙(이혜영 분)의 등장이 시선을 사로잡았다. 짧은 등장이었지만 그녀가 시민들에게 기성의 마더 테레사로 불리는 장면은 그 누구도 범접할 수 없는 유일무이한 존재라는 것을 각인시키는 동시에 향후 스토리가 어떻게 펼쳐질지 더욱 관심을 높였다.

 

 무엇보다 무법변호사말미 봉상필이 하재이와의 공조 시작과 함께 자신의 첫 재판으로 어머니의 죽음과 연관된 형사 우형만의 변호를 자처하는 모습이 그려져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휘몰아치는 스토리 속 봉상필이 자신의 삶을 송두리째 뒤바꿔 놓은 절대 악을 향한 복수의 첫 신호탄을 장전한 가운데 앞으로 봉상필과 하재이 사이에 어떤 일이 벌어질지, 이 재판이 두 사람에게 어떤 영향을 끼치며 이야기가 전개될지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이렇듯 단 1회 동안 봉상필이 법과 주먹을 겸비한 무법변호사가 된 과정과 그 길에서 자신의 고향 기성을 주무르는 절대 악과 악연으로 얽히는 과거사를 폭풍 전개로 풀어낸 무법변호사’.

 

 특히 봉상필에서 안오주까지 각 캐릭터와 혼연일체된 듯한 이준기-서예지-이혜영-최민수의 미친 열연과 압도적 표현력은 그야말로 비교불가를 외치게 만들었다. 이와 함께 지난 제작발표회에서 김진민 감독의 연출 끝판을 보실 수 있을 것이라는 장담처럼 시청자를 쥐락펴락하는 짜임새 있는 연출력을 통해 최강의 몰입도를 선사하며 찬사를 이끌어냈다.

 

 여기에 카메오로 등장한 비리 경찰(진선규 분)부터 이준기의 간택과 함께 사채업을 버리고 무법 로펌 직원으로 변모하게 된 사채업자 등 적재적소에 파고든 웃음 포인트는 시청자들의 배꼽을 자극하며 유쾌한 웃음을 선사, 손색없는 주말 오락물의 진면모까지 여실히 보여줬다.

 

 특히 이준기가 거악을 소탕하는 과정에서 보여준 주짓수를 활용한 절제미 넘치는 맨 몸 액션, 한 시도 숨 쉴 틈 없이 휘몰아치는 폭풍 스토리, 누가 진짜 선이고 악인지 도저히 가늠할 수 없는 캐릭터들의 관계가 흥미롭게 버무려져 이전에 본 적 없는 화끈한 법정극의 장을 열었다는 평가가 줄을 잇고 있다.

 

 ‘무법변호사첫 방송 이후 네티즌은 캐스팅 좋고 이준기는 여전히 멋지고 스피드한 전개에 몰입도 좋고”, “개늑시 때와 비슷한 전율~ 개늑시에 이은 명작 기대해봅니다”, “오락성 적절! 분위기도 밝고”, “배우들의 열연과 케미, 진지와 코믹을 넘나드는 대사, 극 중 인물들의 서사와 개연성이 어우러진 짜임새 있는 1회였다. 무엇보다 2회를 보고 싶다는 시청 욕구를 자극하는 1회였다”, “이준기 서예지 케미 좋네”, “서예지 판사에게 사이다 발언할 때 카타르시스~”, “앞으로 이혜영 캐릭터 어떻게 풀릴지 궁금”, “이야기 진행도 시원시원하니 좋네요. 앞으로 본방사수”, “이혜영이랑 최민수 붙는 신 정말 기대된다”, “이혜영 최민수 나올 때마다 카리스마에 급 몰입”, “이준기 서예지 기대 이상! 전제는 작가 감독이 잘 받쳐주면서 두 사람이 캐릭터를 잘 살린 듯”, “초반도 꿀잼이고 중후반은 쫄깃 꿀잼”, “벌써부터 무법변호사봉상필 활약이 기대된다”, “재미지고 빵 터지고~ 간만에 재미있는 드라마를 발견한 듯. 역시 윤현호 작가 필력등의 폭풍 같은 반응을 쏟아냈다.

 

 한편 tvN ‘무법변호사는 법 대신 주먹을 쓰던 무법(無法) 변호사가 자신의 인생을 걸고 절대 권력에 맞서 싸우며 진정한 무법(武法) 변호사로 성장해가는 거악소탕 법정활극. 올 봄 법과 주먹을 겸비한 무법변호사라는 쾌감 넘치는 캐릭터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공략할 무법변호사오늘(13) 9시에 2회가 방송된다.

 

 <사진> 무법변호사 1

 

이민영기자 이민영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광고
스타화보
MBC ‘위대한 유혹자’ 우도환-박수영(조이), ‘맴찢 로맨스’ 명장면 3! 짠내로도 시청자心 쥐락펴락~
썸네일 이미지
(스타저널=이민영 기자)MBC 월화드라마 ‘위대한 유혹자’(극본 김보연/연출 ... / 이민영 기자
KBS2 '1박 2일' 6멤버, '모태예능인' 인증! 잔디밭 위 절정의 몸개그 폭격 예고!
썸네일 이미지
(스타저널=이민영 기자스타)‘1박 2일’ 멤버들이 모태예능인을 입증했다. ... / 이민영 기자
KBS2 '배틀트립' 2주년 특집! MC이휘재-김숙-성시경, 가족&연인&친구 누구와 가도 좋을 '괌'! '생생 매력' 大방출!
썸네일 이미지
(스타저널=이민영 기자)‘배틀트립’ 2주년 특집으로 이휘재-김숙-성시경, ... / 이민영 기자
KBS2 '배틀트립' 2주년 특집! 김숙, 갓숙→갓‘먹’숙 변신! '믿고 먹는’ 갓숙표 괌 맛집 공개!
썸네일 이미지
(스타저널=이민영 기자)‘배틀트립’ ‘갓숙’ 김숙이 폭풍 먹방으로 ‘갓먹 ... / 이민영 기자
MBC ‘위대한 유혹자’ 박수영(조이), 걸크러시 매력 탐구! ‘심쿵사’ 포인트 3!
썸네일 이미지
(스타저널=이민영 기자)‘위대한 유혹자’ 박수영(조이)이 사랑스러운 걸크 ... / 이민영 기자
KBS2 ‘1%의 우정’ 곽정은-김지민, 첫 만남부터 하드코어! ‘러브 뮤지엄’ 방문! ‘아찔’
썸네일 이미지
(스타저널=이민영 기자)‘1%의 우정’의 첫 여성 우정 멤버, 곽정은-김지민 ... / 이민영 기자
KBS2 '1박 2일' 6멤버, '제황의 밥상' 도전! 단 1명 위한 점심 복불복! '관심집중'
썸네일 이미지
(스타저널=이민영 기자)‘1박 2일’ 멤버들이 단 1명만 즐길 수 있는 ‘제황 ... / 이민영 기자
XtvN i돌아이어티 ‘슈퍼TV’ 슈주표 ‘봄맞이 운동회’로 시즌1 마무리! 아이돌 선후배 하나된 축제의 장!
썸네일 이미지
(스타저널=이민영 기자)슈퍼주니어가 걸그룹 5팀을 이끄는 리더십을 120퍼센 ... / 이민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