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연예
MBN '마녀의 사랑' 윤소희-현우-이홍빈, 구슬땀 대본 공부! 첫 방송 앞두고 열정 활활!
기사입력: 2018/07/17 [17:44]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스타저널=신선옥 기자)‘마녀의 사랑윤소희-현우-이홍빈(빅스 홍빈)-김영옥-고수희가 대본 삼매경에 빠졌다. 촬영 중 휴식 시간에 대본 공부에 열정을 쏟는 마녀들의 모습으로 촬영장의 열기를 전하고 있는 것.  

 

MBN 새 수목드라마 마녀의 사랑’(박찬율 연출/손은혜 극본/김종학프로덕션 제작) 16() 7 25() 오후 11시 첫 방송을 앞두고 촬영장에서 구슬땀을 흘리며 대본 공부에 힘을 쏟고 있는 윤소희-현우-이홍빈-김영옥-고수희의 사진을 공개했다. 

 

▲     © 스타저널 편집국

 

특히 대본이 재미있는 듯 입가에 미소를 머금은 채 대본에 푹 빠져있는 소희 마녀윤소희의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그녀는 앉으나 서나 대본에서 손을 놓지 않은 채 초홍의 감정에 몰두하고 있는 모습인 것. 드라마 속 초홍이 현실로 나온 듯 러블리한 모습은 소희 마녀로 분한 윤소희의 연기를 더욱 기대하게 만든다. 

 

또한 헤어스타일 수정 중에도 대본에서 눈을 떼지 않고 집중하는 현우(마성태 역)의 모습이 포착돼 놀라움을 자아내는가 하면, 버스 안에서 엄청난 집중력으로 대사 연습을 이어가고 있는 이홍빈(황제욱 역)의 모습 역시 공개돼 이들의 뜨거운 연기 열정을 고스란히 전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극 중 걸크할매 예순과 패왕색 마녀 앵두로 분한 김영옥-고수희의 모습도 눈길을 끈다. 쉬는 시간에도 서로의 곁을 떠나지 않은 채 하나의 대본을 나눠보며 촬영할 장면에 대해 대화를 나누는 등 배우들의 남다른 대본 사랑과마녀의 사랑에 대한 애착이 곳곳에서 포착돼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다. 이와 함께 마녀들의 열정으로 빚어진 연기력이마녀의 사랑에서 어떻게 펼쳐질지 본 방송에 대한 기대감이 고조된다. 

 

MBN ‘마녀의 사랑’ 제작진은윤소희-현우-이홍빈 등 배우들의 대본 집착이 남다르다. 사진 속 모습처럼 대본을 체크하고 꼼꼼히 리허설을 해보며 첫 방송을 앞두고 시청자들을 홀릭시킬, 매력적인 장면을 만들기 위해 매 순간 노력하고 있다배우들의 열정으로 가득 찬 촬영장 분위기에 스태프 또한 덩달아 힘내고 있다. 매회 끊이지 않은 웃음과 배우들의 연기력이 폭발할 마녀의 사랑첫 방송에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MBN 새 수목드라마 마녀의 사랑50년 전통 국밥집을 운영하는 걸크할매-패왕색-만찢 마녀 3인방과 동거하게 된 재벌 2세 건물주의 얽히고 설킨 벗어날 수 없는 판타지 로맨스. 오는 7 25() 11시 첫 방송 예정. 

 

<사진> 마녀의 사랑

신선옥기자 신선옥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스타화보
배우 신혜정, KBS 드라마 ‘퍼퓸’서 아역 출신 모델 손미유 역 캐스팅!
메인사진
... / 조은정 기자
[스타HD] 베리베리 민찬, 꿀 떨어지는‘심쿵’눈빛!
메인사진
▲ 베리베리가 24일 오전 11시 예스24 라이브 ... / 조은정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