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일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스포츠
일반
문화체육관광부-프로단체, 뜻 모아 기초종목 집중 육성키로
기사입력: 2013/05/02 [12:00]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문화체육관광부(장관 유진룡, 이하 문체부)와 4대 프로단체(축구, 야구, 농구, 배구)가 뜻을 모아 한국스포츠 발전의 근간이 되는 기초종목(육상, 수영, 체조 등)을 집중 육성하기로 하였다.

4대 프로단체는 지원받고 있는 주최 단체의 지원금 중 해외수익금의 40%(연 200여억 원)를 한국스포츠 발전을 위해, 스포츠의 근간이 되나 재정상태가 열악한 기초종목 등에 매년 지원하기로 하였다.

지원되는 금액은 기초종목 육성은 물론 최근 사회적 논란이 되고 있는 승부조작 방지 관련 사업, 관중과 수익성에 편차가 큰 프로종목 간의 균형발전을 위한 사업을 개발, 시행하는 데 사용하기로 했다.

또한 종목별로 육성되던 지도자, 심판 양성·교육 등에 공동으로 투자함으로써 미래의 스포츠 인재풀을 확대해 나갈 수 있도록 하였다.

문체부 관계자는 “이번 계획은 문체부와 프로단체가 아마, 프로 종목의 상생 발전을 위해 필요하다는 인식을 같이하고 뜻을 모아 수립, 추진하게 된 것”이라고 밝혔다.

이민영 기자 이민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스타화보
배우 신혜정, KBS 드라마 ‘퍼퓸’서 아역 출신 모델 손미유 역 캐스팅!
메인사진
... / 조은정 기자
[스타HD] 베리베리 민찬, 꿀 떨어지는‘심쿵’눈빛!
메인사진
▲ 베리베리가 24일 오전 11시 예스24 라이브 ... / 조은정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