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스타
믿고 보는 배우 '하정우'의 중고차 전달식 “우리 집으로 하정우가!”
“온라인으로 중고차 샀더니, 평소 좋아하던 하정우씨가 직접 와줘서 더 특별”
기사입력: 2019/01/11 [20:23]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 사진제공= K Car(케이카)     © 조은정 기자

(스타저널=조은정 기자국내최대직영중고차 K Car(케이카)의 광고 모델 하정우가 지난 10일 오후, ‘내차사기 홈서비스’로 중고차를 구매한 고객의 집에 방문해 차량을 직접 전달하는 깜짝 이벤트를 펼쳤다.

 

이번 ‘하정우가 간다’ 이벤트 당첨자는 K Car(케이카) 신규 브랜드 출범 100일째인 1월 8일(화), ‘내차사기 홈서비스’를 통해 차량을 구매한 고객 100여명 가운데 추첨을 통해 선발됐다.

 

지난 10일(목) 이벤트에 당첨된 고객이 거주하는 김포 한강신도시의 한 아파트에 직접 방문한 하정우는 고객이 구매한 르노삼성 QM6 차량과 주유상품권 30만원권을 전달하고 기념촬영의 시간을 가졌다.

 

K Car(케이카) 광고모델 하정우는 고객과 함께한 자리에서 “이벤트 당첨을 축하드리며, K Car(케이카) 서비스를 믿고 이용해주셔서 감사드린다”며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앞으로도 K Car(케이카)에 대한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행운의 주인공이 임샛별씨는 “직접 직영점을 방문해 차량을 살펴 보고 구매할 시간이 여의치 않아 내차사기 홈서비스를 신청했는데 집까지 하정우씨가 방문해 준다는 사실을 듣고 깜짝 놀랐다”며 “홈서비스를 통해 차도 편리하게 구매하고, 천만배우 하정우씨도 직접 만나게 되어 올 한해를 특별하게 시작한 기분이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K Car(케이카)의 ‘내차사기 홈서비스’는 홈페이지 및 모바일 앱을 통해 언제 어디서나 중고차를 직접 보지 않고도 온라인으로 구매할 수 있는 서비스다. 거리나 시간의 제한 없이 원하는 중고차를 구매, 집 앞으로 배송 받을 수 있으며 3일 내 환불도 가능하다.

 

한편, 하정우는 영화 “백두산” 촬영을 앞두고 있으며, 출연작마다 흥행 성공을 거두며 믿고 보는 배우라는 수식어가 어울리는 대학민국의 대표 배우로 활약하고 있다. 또한, 지난 10월부터 K Car(케이카)의 전속 모델로 활동하며 100% 실매물, 직접 매입 판매하는 직영시스템을 갖추고 믿을 수 있는 중고차를 매매하는 대한민국 대표 중고차 브랜드 K Car(케이카)의 가치를 대중에게 효과적으로 전달하고 있다.

 

K Car(케이카) 최현석 사장은 “내차사기 홈서비스는 지난해 K Car(케이카) 전체 판매량의 1/4를 차지할 만큼 고객들의 높은 신뢰를 얻고 있는 대표 서비스로, 이번 이벤트를 통해 홈서비스에 대한 고객들의 뜨거운 관심과 사랑을 확인할 수 있었다”며 “새해에도 중고차 시장의 혁신을 주도하며 소비자 친화적인 서비스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K Car(케이카)는 국내 대표 직영 중고차 기업으로, 전국의 직영점 및 온라인 직영몰에서 까다로운 진단과 매입을 통해 믿을 수 있는 직영 중고차를 판매하고 있다. 업계 최초로 거리와 시간에 구애 받지 않고 내 차를 손쉽게 사고 팔 수 있는 홈서비스를 도입해 혁신적인 중고차 구매환경을 제시했으며, 소비자 중심의 다양한 시도를 통해 중고차 시장을 선도해 나가고 있다. 

 

[스타저널 조은정 기자] 보도자료 및 취재요청 star-press@naver.com

조은정 기자 조은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스타화보
[스타HD] SF9 태양,심장박동 MAX 시키는 섹시美
메인사진
▲ SF9(에스에프나인) 컴백 쇼케이스   ... / 조은정 기자
[스타HD] 에이프릴 이나은, ‘심쿵’비주얼!
메인사진
▲ tvN '고교급식왕' 제작발표회    ... / 조은정 기자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