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연예
'전지적 참견 시점' 가수 별, 오는 19일 첫 등장 예고!
전지적 참견 시점’ 가수 별, 현재 셋째 임신 중! 산부인과에서 남다른 첫 등장! 관심!
기사입력: 2019/01/18 [22:49]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스타저널=정다운기자)가수 별이 오는 19전지적 참견 시점에 첫 등장 한다. 그녀는 현재 임신 중인 셋째 송이부터별바라기매니저까지 모두 최초 공개할 것을 예고하고 있어 관심을 증폭시킨다.

 

 

▲ MBC 예능 "전지적 참견시점'에 출연하는 가수 별과 매니저     © 정다운 기자

 

 

오는 19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 37회에서는 가수 별이 매니저와의 일상을 처음으로 공개한다.

 

가수 별이 남다른 첫 등장을 예고한다. 그녀는 현재 셋째를 임신 중인 만큼 산부인과에서 일상을 시작할 예정인 것. 무엇보다 이번 방송을 통해 셋째 송이의 존재를 최초 공개한다고 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그녀는 초음파 검사를 통해 포착된 송이의 모습에 눈을 떼지 못했다는 후문이어서 훈훈함을 자아낸다 

 

뿐만 아니라 별 매니저 또한 처음 모습을 드러낼 예정이다. 끊임없는 산삼 멘트로 별을 향한 애정을 드러낼 그가 전지적 참견 시점에 별에 대해 제보할 고민은 무엇일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특히 매니저는 별의 태교부터 입덧까지 섬세하게 신경 쓰는가 하면 송이의 심장 소리를 듣고 감격하는 등 조카 바보의 면모를 톡톡히 보여줄 것으로 전해져 눈길을 끈다. 

 

이 가운데 하하가 맨 처음에 째려본 거 알아?”라며 별의 임신 소식을 들을 매니저의 솔직한(?) 반응을 폭로해 별을 깜짝 놀라게 할 것을 예고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이에 별 매니저 또한 당시의 심정을 고백할 것으로 전해져 더욱 관심이 커지고 있다. 

 

가수 별의 별바라기매니저의 모습은 어떨지 그리고 별의 임신 소식을 들은 그의 속마음은 어땠을지는 오는 19일 방송되는전지적 참견 시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전지적 참견 시점은 연예인들의 가장 최측근인 매니저들의 말 못할 고충을 제보 받아 스타도 몰랐던 은밀한 일상을 관찰하고, 다양한 분야에서 모인 참견 군단들의 검증과 참견을 거쳐 스타의 숨은 매력을 발견하는 본격 참견 예능 프로그램으로 이영자, 전현무, 송은이, 양세형, 유병재가 출연하며 매주 토요일 밤 115분 방송된다. 

 

<사진제공> MBC ‘전지적 참견 시점

 

정다운기자 정다운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스타화보
[스타HD] 하성운, 요정 구르미 왔어요~♥
메인사진
(스타저널=조은정 기자) 하성운이 8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 ... / 조은정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