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스타
이승윤, '맥심 촬영인데 왜 난 산에 있는 것이냐?' 화보 찍으러 야산 오른 이유는?!
도시방송 진출한 개그맨 이승윤, 맥심 때문에 다시 입산
기사입력: 2019/01/25 [12:42]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 사진제공=맥심(MAXIM)     ©조은정 기자

(스타저널=조은정 기자인기교양프로그램 '나는 자연인이다' 진행자 개그맨 이승윤이 남성 잡지 맥심(MAXIM) 2월호 화보를 촬영했다.


최근 '전지적 참견 시점'으로 미남 매니저와 함께 의외의 매력을 선보이고 있는 개그맨 이승윤은 이번 맥심 화보 촬영을 위해 스태프들과 함께 경기도 고양시의 한 야산에 올라갔다. ‘자연인’ MC 타이틀에 걸맞게 이승윤은 다양한 아웃도어룩을 소화했다. 한편, 촬영 소품으로 등장한 다양한 야생 동물들과의 코믹한 화보는 물론, 커뮤니티 레전드 짤로 등극한 생선 대가리장면까지 그대로 화보에서 재연하여 멋과 코믹함을 모두 노렸다.

이어진맥심과의인터뷰에서이승윤은 ‘자연인레전드 음식에 대해 "생선 카레는 다신 못 먹을 맛이고 고라니 간은 물컹물컹한 식감이 기억에 남는다. 짱돌 찌개는 의외로 맛있었다"고 후기를 밝혔다. “(함께 출연하는) 윤택보다 이승윤에게 고난이 많은 것 같은데, 왜일까?”라는 질문에 이승윤은 초창기 방송에 유독 그런 장면이 많아서 지금도 레전드 편으로 꼽히고 있다. 요샌 내가 더 잘 먹고 다닌다"라며 만족감을 표했다.

이어 '전지적 참견 시점'에 함께 출연하는 매니저의 인기에 대해 "우리는 나란히 걷는 사이라 질투할 상대가 아니다"라는 이승윤. "항상 산만 다녀서 미안했다. MBC 연예대상에서 매니저가 상을 받을 때 알 수 없는 감정이 복받쳐 오르더라"라며 매니저를 가족처럼 챙기는 모습도 보였다. 더불어 올해는 연말 시상식 수상과 함께 맥심에서 누드 화보에 도전해보고 싶다는 희망 섞인 소감을 밝혔으나, 인터뷰를 진행한 맥심 에디터 채희진은 이에 어떠한 대답도 하지 않았다

▲ 사진출처= 이승윤 SNS     ©조은정 기자


한편, 이승윤이 촬영 후 자신의 SNS에 반달가슴곰(인형)과 함께한 촬영 사진을 올려 화제다. 이승윤은 'MAXIM 화보 촬영인데 난 왜 산에 있는 것이냐?'라며 섹시한 모델 대신 곰이 등장해 적잖이 당황한 얼굴. 이 사진에는 '진짜 곰이에요?', '너무 웃기다'라며 재미있어 하는 댓글이 여럿 달리기도 했다. 이승윤은 이날 곰뿐만 아니라 독수리, , 대형 거미 등 다양한 야생동물과 호흡을 맞췄다.

'자연인' 이승윤의 야생화보를 담은 맥심 2월호에는 국보급 몸매로 머슬마니아 미즈비키니 부문을 우승한 두 미녀 김근혜와 우정원 화보, <대학내일> 표지로 큰 화제를 모은 모델 권혁정, 지금 유튜브에서 가장 화제의 인물인 크리에이터 릴카, 2019 미스맥심 콘테스트 등 다양한 콘텐츠가 준비되어 있다

[스타저널 조은정 기자보도자료 및 취재요청 star-press@naver.com

조은정 기자 조은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스타화보
[스타HD] 진구, 오늘은 스윗 매력 고태림~♥
메인사진
JTBC 새 금토드라마 ‘리갈하이’ 제작발표회가 7일 임피리얼팰리스 호텔 ... / 조은정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