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연예
‘어비스’ ‘쌈&썸’ 오가는 묘한 기류!
박보영-안효섭-이시언, ‘요절복통 삼각 공조’ 돌입!
기사입력: 2019/05/13 [12:42]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tvN ‘어비스안효섭-이시언이 박보영을 사이에 두고 벌이는 불꽃 튀는 기싸움 현장이 포착됐다.

 

 

 

tvN 월화드라마어비스:영혼 소생 구슬’(연출 유제원/극본 문수연/기획 스튜디오드래곤/제작 네오엔터테인먼트)(이하, ‘어비스’) 측은 13() 3화 방송에 앞서 박보영(고세연 역)-안효섭(차민 역)-이시언(박동철 역)의 요절복통 삼각 공조를 예고하는 스틸을 공개했다.

 

 

▲ tvN 드라마 '어비스'에 출연중인 배우 박보영, 배우 안효섭, 배우 이시언     © 정다운 기자

 

 

‘어비스’ 지난 2화에서는 박보영이 안효섭과 함께 자신을 죽인 살인범을 잡기 위한 본격적인 수사에 돌입했다. 특히 박보영은 자신의 부활 비주얼이 전 선배 검사(이미도 역)와 똑같다는 것을 깨닫고 선배의 구남친이자 강력계 형사 이시언에게 접근해 살인 사건의 정보를 빼내는 등 긴장감 넘치는 전개로 몰입도를 높였다. 이에 박보영-안효섭-이시언의 아슬아슬한 만남이 언제 이뤄질지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폭발시킨 상황.

 

 

 

이와 관련 공개된 스틸 속 박보영-안효섭-이시언은 미묘한 삼각 관계를 엿보게 하며 눈길을 끈다. 특히 안효섭-이시언은 서로를 뚫어져라 노려보며 한 치도 양보할 수 없는 기싸움을 벌이고, 박보영의 양 팔을 붙잡은 채 팽팽히 맞서고 있어 시선을 사로잡는다. 더욱이 이시언은 현재 박보영을 아직도 사무치게 그리워하는 구여친으로 알고 있는 상황. 박보영은 자신의 정체를 철저히 숨길 수 있을지, 이들의 삼각 공조가 순탄하게 이뤄질지 시한폭탄을 예고하며 호기심을 자극한다.

 

 

 

박보영-안효섭-이시언은 본격적인 삼각 공조 돌입과 함께쿵하면 짝하는연기 호흡을 제대로 폭발시켰다. 세 사람은 마른 하늘에 날벼락처럼 이뤄진 첫 만남 장면에서 서로의 동선과 시선 처리를 맞춰보는 등 열의를 분출했다. 특히 박보영-안효섭은 이시언의 폭풍 애드리브 열전에 웃음을 빵 터트리고, 대사를 잊어버려 자리에 주저앉아버리는 등 촬영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 이처럼 박보영-안효섭-이시언이 쌈과 썸을 오가며 펼칠 삼각 공조가 벌써부터 본 방송을 향한 궁금증을 치솟게 한다.

 

 

 

tvN ‘어비스제작진은박보영-안효섭-이시언의 묘한 삼각 관계와 요절복통 공조가 깨알 같은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라며극의 불꽃 튀는 긴장감을 유지하며 몰입도를 더할 이들의 열연이어비스를 꼭 봐야만 하는 이유가 될 것이다.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tvN 월화드라마 어비스영혼 소생 구슬어비스를 통해 생전과 180도 다른반전 비주얼로 부활한 두 남녀가 자신을 죽인 살인자를 쫓는 반전 비주얼 판타지.어비스’ 3회는 오늘(13) 9 30tvN에서 방송한다.

 

정다운 기자 정다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스타화보
[스타HD] 체리블렛 '유주~꽃이 피었습니다~ ♥'
메인사진
▲ 체리블렛이 22일 오후 1시 예스24 라이브홀 ... / 조은정 기자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