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연예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 함소원♥진화 부부,‘눈물 펑펑’
‘어디서부터 잘못된 걸까’계속되는 갈등…출구는 어디에?
기사입력: 2019/07/08 [12:19]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함소원 눈물 쏟게 만든 진화의 고백은?”

 

TV CHOSUN아내의 맛진화가 냉랭해진 함소원과의 관계를 개선하기 위해 찾은 상담센터에서 눈물을 쏟아내며 충격적인 고백을 전했다.

 

함소원-진화 부부는 지난 2일 방송된 TV CHOSUN 예능 프로그램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이하 아내의 맛’) 53회에서 대륙 스케일씀씀이를 보이는 남편 진화로 인해 쩐의 전쟁에 처하게 되는 리얼한 현실 부부의 모습을 담아낸 바 있다. 진화는 마트에 도착하자마자 카트에 물건을 쓸어 담으며 폭풍 쇼핑에 돌입했고, 결국 카드가 한도초과가 되면서 함소원과 설전을 벌였다. 두 사람이 극한의 의견대립을 보이던 끝에 진화가 집을 나가버리는 모습으로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 TV CHOSUN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에 출연중인 함소원, 진화 부부     © 정다운 기자


오는 9() 방송될 아내의 맛’ 54회에서 함소원은 부부싸움 후 냉랭해진 집안 분위기를 환기시키기 위해 노력하는 모습을 보인다. 진화의 말수가 부쩍 줄어든 것을 느낀 함소원이 손수 아침밥을 차려주며 진화에게 계속해서 말을 붙였지만, 진화는 이전과 달리 차가운 단답형의 반응만 건넸다. 심지어 함소원은 아침밥도 먹다 말고 방으로 들어가 버리는, 전에 없던 진화의 이상행동에 당혹감을 감추지 못했다. 더욱이 함소원 뿐만 아니라, 진화의 절친 역시 진화가 전과 달라졌다는 것을 단번에 간파하면서, 주위를 걱정하게 했다.

 

또한 함소원은 서프라이즈 이벤트까지 펼치며 진화의 마음을 다독이려고 했지만, 진화는 무반응으로 대응, 함소원을 당황하게 했다. 함소원이 이에 굴하지 않고 진화를 위해 저녁식사까지 제안했지만, 식사 자리로 가는 차 안, 두 사람은 사소한 이유로 또 다시 격렬한 부부싸움을 벌였다. 급기야 진화가 말다툼 도중 화를 참지 못하고 차 문을 박차고 나가버리면서 보는 이들을 충격에 빠지게 했다.

 

이후 함소원과 진화는 최근 틀어져가는 부부 사이의 근본적인 문제 해결을 위해 부 상담소를 찾게 된 터. 그 곳에서 진화는 그동안 감춰왔던 속내를 고백하며 펑펑 눈물을 쏟아냈고, 함소원 역시 전혀 예상하지 못했던 남편 진화의 뜻밖의 고백을 뒤늦게 듣게 된 후 눈물을 감추지 못했다. 과연 진화가 그 누구에게도 말하지 못한 채 꽁꽁 숨겨뒀던 충격적인 고백은 무엇일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제작진은 함소원-진화 부부가 아이를 낳은 후 완전히 달라진 일상에 적응해 가는 과정에서 크고 작은 갈등을 겪고 있다일상의 여느 부부들과 다를 바 없는 현실감 있는 두 사람의 모습에 많은 분들이 공감하며 애정 어린 조언을 쏟고 있다. 모두의 관심과 애정을 바탕으로 더욱 성장해 갈 두 사람의 모습을 계속해서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한편 TV CHOSUN 예능 프로그램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은 오는 9() 10시에 방송된다.

정다운 기자 정다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스타화보
[스타HD] 하성운, 요정 구르미 왔어요~♥
메인사진
(스타저널=조은정 기자) 하성운이 8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 ... / 조은정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