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연예
‘미스터 기간제’ ‘살인 혐의’ 살벌 첫 접견!
‘미스터 기간제’ 변호사 윤균상VS용의자 장동주, 날선 신경전! ‘팽팽’
기사입력: 2019/07/11 [10:45]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미스터 기간제속물 변호사 윤균상과 살인혐의를 받고 있는 고등학생 용의자 장동주의 살벌한 첫 접견이 포착돼 일촉즉발 긴장감을 폭발시킨다.

 

 

 

오는 17() 11시 첫 방송되는 OCN 새 수목 오리지널 미스터 기간제’(연출 성용일/ 극본 장홍철/ 제작 제이에스픽쳐스, 스튜디오드래곤)는 상위 0.1% 명문고에서 벌어진 의문의 살인사건과 그 진실을 밝히려는 속물 변호사의 잠입 작전을 그린 명문사학 잠입 스릴러다.

 

 

 

공개된 스틸 속에는 속물 변호사 윤균상(기무혁 역)명문고 여고생 살인사건의 고등학생 용의자 장동주(김한수 역)의 숨막히는 접견 현장이 담겨 이목을 집중시킨다. 서로 협조해야 할 두 사람이 한 발짝도 물러서지 않겠다는 팽팽하게 맞선 모습이 포착된 것.

 

 

▲ OCN 드라마 '미스터 기간제'에 출연중인 윤균상과 장동주     © 정다운 기자

 

 

먼저 윤균상은 먹잇감을 향해 다가가는 하이에나처럼 장동주를 집어삼킬 듯 다가가고 있다. 용의자의 이야기를 들으려는 일반적인 변호사들과는 다르게 매서운 기세로 장동주를 압박해 눈길을 끈다. 이어 자리에서 일어나 장동주를 내려다보는 윤균상의 표정은 변호를 할 수 없겠다는 듯 싸늘해 궁금증을 한껏 유발한다.

 

 

 

그런가 하면 자신을 압박해오는 윤균상의 살벌한 눈빛을 그대로 맞받아치는 장동주의 모습 역시 관심을 모은다. 무엇보다 자신의 살인 혐의를 벗겨줄 든든한 아군인 변호사 윤균상에게 분노의 눈빛을 보이는 이유가 무엇일지 궁금증을 높인다. 뿐만 아니라 압도적 포스를 보여주는 윤균상과 살아있는 눈빛을 보여주는 신예 장동주의 스파크를 튀는 신경전이 보는 이들의 기대감을 자극하고 있다.

 

 

 

이에 미스터 기간제측은 포스를 드러낸 윤균상과 주목할 신예 장동주의 미친 연기력이 첫 회를 책임질 것이라며 두 사람의 폭발적인 기싸움에 마치 이 곳이 접견실이 아니라 취조실 같았다. 물오른 윤균상과 등장부터 시청자의 눈을 사로잡을 장동주의 에너지에 현장 스태프까지 압도될 정도였다. 첫 만남부터 살벌한 연기를 보여준 두 사람의 대면을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OCN 새 수목 오리지널 미스터 기간제는 오는 717일 밤 11시 첫 방송된다.

 

정다운 기자 정다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스타화보
[스타HD] 하성운, 요정 구르미 왔어요~♥
메인사진
(스타저널=조은정 기자) 하성운이 8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 ... / 조은정 기자
[스타HD] 신성우, '파우스트' 완벽 빙의
메인사진
 (스타저널=조은정 기자) 27일 오후 광림아트센터 BBCH홀에서 뮤지컬‘ ... / 조은정 기자
[스타HD] 에이프릴 이나은, ‘심쿵’비주얼!
메인사진
▲ tvN '고교급식왕' 제작발표회    ... / 조은정 기자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