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연예
김규리, 은퇴고민에 월요병까지
기사입력: 2019/08/13 [21:24]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 사진 : MBC     © 최미령 기자


김규리, 은퇴고민에 월요병까지

 

배우 김규리 은퇴 고민 사연이 예고됐다.

 

오는 14일 방송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는 박중훈, 허재, 김규리, 노브레인 이성우가 출연하는 '경력자 우대' 특집으로 꾸며진다.

 

김규리가 배우 은퇴를 고민했다고 털어놓는다. 작년에 일이 너무 안 들어와 힘들었다는 그녀는 "쿨하게 뒤돌아가는 것도 나쁘지 않겠다"고 생각했다고. 심지어 그녀는 새로운 분야로 전향할 계획까지 있었다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는 후문.

 

그런가 하면 김규리는 최근 월요병을 앓고 있는 근황을 전한다. 주말 내내 말을 한마디도 안 할 정도로 조용한 그녀가 월요일 아침만 되면 말을 쏟아내야 한다는 것. 과연 그 이유가 무엇인지 궁금증이 증폭된다.

 

이번 주도 '라스' 속 코너 '윤따 타임(윤종신에게 따지는 타임)'은 계속된다. 이번 제보자는 김규리. 그녀는 윤종신의 MC 자질을 의심했다고 폭로한 것. 역시나 MC들은 이때다 싶어 윤종신 몰이에 열을 가해 웃음을 자아냈다고.

 

데뷔 22년 차로 접어든 김규리는 신인 시절을 회상한다. 그녀는 당시 투 머치 열정을 가진 신인이었다고. 잠도 안 자고 연기를 해 몸이 많이 상했다고 털어놔 모두를 감탄케 했다고 전해진다.

 

김규리는 화려한 댄스도 선보인다. '댄싱 위드 더 스타'에서 수준급의 댄스 실력으로 주목을 받은 그녀는 이번 '라스'에서 안영미 MC 합류 기념 축하 댄스를 선사한 것. 열정적인 맨발의 투혼으로 스튜디오의 흥을 돋우었다고 전해져 기대를 모은다.

 

김규리 은퇴 고민은 오는 14일 수요일 밤 115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최미령 기자 최미령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스타화보
[스타HD] 업텐션 고결, 꿀 떨어지는‘심쿵’눈빛~최소 양봉업자!
메인사진
(스타저널=조은정 기자) 티오피미디어의 보이그룹 '업텐션(UP10TION)' ... / 조은정 기자
[스타HD] 하성운, 요정 구르미 왔어요~♥
메인사진
(스타저널=조은정 기자) 하성운이 8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 ... / 조은정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