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연예
‘송가인이 간다-뽕 따러 가세’ ‘역대급 힐링송’ 등장했다?!
불철주야 3교대 역무원 스트레스 확~ 풀어드립니다!
기사입력: 2019/08/21 [10:35]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뽕바캉스소원 성취 프로젝트!”

 

TV CHOSUN 뽕 따러 가세송가인과 붐이 호천마을에 이어 서면역까지 흥뽕을 전파, 부산의 랜드마크를 장악하는 역대급 힐링송활약을 펼친다.

 

지난 15일 방송된 TV CHOSUN 송가인이 간다-뽕 따러 가세’(이하 뽕 따러 가세’) 5회에서는 송가인, 붐이 부산을 찾아 해운대에서 즉석 버스킹을 펼쳤다. 또한 두 사람은 평균 거주 40년 차에 달하는 호천마을로 한달음에 달려가 환영의 박수를 쏟아내 준 어르신에게 홍시’, ‘칠갑산등을 부르며 잊지 못할 추억을 선사했다.

 

▲ TV CHOSUN '뽕따러 가세'의 송가인과 붐     © 정다운 기자

 

이와 관련 오는 22일 방송분에서는 호천마을 두 번째 이야기 속 풀이 한마당이 그려진다. 송가인, 붐이 평생 누군가의 아내로, 누군가의 엄마로 가슴 속 답답함을 삼키며 살아온 호천마을 노래교실 어머니들을 위해 그동안 쌓인 한을 풀어낼 수 있는 시간을 마련한 것. 무엇보다 좀처럼 이야기를 꺼내지 못하던 어머니들은 두 사람의 환상적인 진행 실력에, 그동안 숨겨놨던 속내를 속속 털어놨고, 특히 평생을 배 위에서 보낸, 마도로스 남편을 둔 한 어머니는 그리움에 사무쳤던 지난날의 이야기를 전해, 호천마을 노래교실을 눈물바다로 만들기도 했다.

 

이에 송가인은 어머니의 아픈 마음을 위로해주는 남자는 배 여자는 항구를 선곡, 역대급 힐링송을 탄생시키며, 어머니들로부터 뜨거운 박수갈채를 받았다. 이에 지난 방송 직후 실시간 1위를 차지했던 호천마을의 두 번째 이야기가 기대감을 상승시키고 있다.

 

이어 송가인과 붐은 ‘6년 묵은 한을 풀어주세요라는 사연자를 만나기 위해 서면역으로 걸음을 옮겼고, 그곳에서 23년째 역무원으로 근무 중인, 부역장을 만났다. 6년 동안 노래방을 가지 못했다는 흥 부자, 사연자는 송가인씨! 제발 저랑 노래방 좀 같이 가주세요라는 애타는 사연을 전했고, 뽕남매는 즉시 소원 성취 프로젝트를 가동, 번뜩이는 아이디어로 노래방 풀세팅에 돌입했다.

 

이렇게 노래방 기계는 물론 탬버린, 셰이커, 미러볼, 가발 등이 준비된 대낮의 서면역 노래방이 깜짝 등장한 것. 또한 흥장전을 완료한 송가인은 6년 묵은 사연자의 한을 풀어주는 한풀이 송은 물론 그동안 꽁꽁 숨겨뒀던 노래방 애창곡 메들리를 공개, 서면역을 한껏 달아오른 뽕밭으로 만들었다. 사연자의 ‘6년 묵은 노래방 한풀이에는 어떤 속사정이 숨겨져 있을지, 역에서 근무하는 직원들까지 스트레스를 타파하게 된 서면역 노래방에피소드에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제작진은 부산에서의 촬영은 요즘 대한민국 최고의 대세라는 송가인의 인기를 다시금 실감할 수 있었다남녀노소 할 것 없이 송가인으로 대동단결 되어 주체할 수 없는 흥 발산과 떼창의 진수를 선보일 속 풀이 한마당에 많은 기대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송가인과 특급 도우미 붐이 전국 방방곡곡 대한민국은 물론 해외 오지까지 찾아가 자신의 노래를 필요로 하는 사람들에게 웃음과 감동을 선사하는 글로벌 힐링 로드 리얼리티 뽕 따러 가세는 매주 목요일 밤 10시 방송된다.

정다운 기자 정다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스타화보
AOA 찬미, 책과 함께한 내추럴 화보 공개
메인사진
AOA 찬미가 독서에 대한 깊은 속내를 드러냈다.찬미는 민음사 격월 문학잡지 ... / 정다운 기자
배우 정해인, 무드 있는 감성 화보로 에스콰이어 3월호 커버 장식!
메인사진
정해인은 밝은 컬러의 의상과 가벼운 소재감을 가진 착장으로 봄의 기운을 ... / 조은설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