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연예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 위기의 정경호!!
정경호 위협하는 잔혹한 악마 박성웅, 날 선 대치 ‘소름’
기사입력: 2019/09/04 [10:23]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정경호의 영혼 계약에 반전이 찾아온다.

 

tvN 수목드라마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연출 민진기, 극본 노혜영 고내리, 제작 ()이엘스토리/ 이하 악마가()’) 측은 4일 하립(정경호 분)을 찾아온 두 남자, 모태강(박성웅 분)과 김경수(임지규 분)의 모습을 공개했다. 아들 루카(송강 분)를 살리기 위해 하루빨리 김이경(이설 분)의 영혼을 가져와야 하는 하립에게 또 어떤 위기가 도래할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지난 방송에서 목숨이 위태로운 아들 루카를 살리고자 다시 악마를 찾아간 하립. 기다렸다는 듯 그를 반긴 모태강은 김이경의 영혼을 가져오라고 했다. 양심과 이기심, 그리고 죄책감 사이에서 고민하던 하립은 결국 김이경의 영혼을 빼앗기로 결심했다. 김이경은 그런 하립의 마음도 모른 채 그의 지친 영혼을 따뜻하게 감싸 안아줬다. 궁지에 몰린 하립과 김이경, 루카의 운명이 어떻게 변화해나갈지 궁금증을 증폭하고 있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 속 하립의 지하 작업실에 나타난 모태강의 모습이 소름을 유발한다. 강하(오의식 분)조차 들어가지 못했던 하립의 비밀스러운 공간에 당당하게 들어선 모태강. 엎치락뒤치락 갑을관계를 반복해왔지만, 또다시 철저하게 로 돌아간 하립은 두려움이 가득한 얼굴이다. 악마 모태강은 공수래(김원해 분)를 향한 분노를 표출한 뒤 더욱더잔혹한 본성을 드러내는 중. 서로 대비되는 두 사람의 모습은 영혼 계약에 어떤 반전이 일어날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또 다른 사진에는 하립을 찾아온 김경수의 모습도 포착됐다. 하립은 복잡한 표정의 김경수를 주의 깊게 바라보고 있다. 김이경의 이복오빠이자 경찰인 그가 하립을 찾아온 이유는 무엇일지, 두 사람 사이에 어떤 대화가 오갔을지 호기심을 유발한다.

 

▲ tvN 드라마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에 출연중인 정경호, 박성웅, 임지규     © 정다운 기자

 

오늘(4) 방송되는 악마가’ 11회에서는 김이경의 영혼을 빼앗으려던 하립이 그녀가 숨겨둔 비밀을 알게 되며 갈등을 겪는다. 흔들리는 하립의 마음을 눈치챈 악마가 직접 하립을 찾아오며 긴장감 넘치는 전개가 펼쳐질 전망. 앞선 예고편에서는 하립에게 마음을 열었던 김이경이 어떻게 나한테 이럴 수 있어요? 피디님 진짜 악마 같은 사람이에요라고 말하는 장면이 그려졌다. 아들의 목숨과 김이경의 영혼 사이에서 선택의 기로에 놓인 하립의 운명에 귀추가 주목된다.

 

악마가제작진은 하립과 모태강의 영혼 계약에 여러 사람의 운명이 달려있는 만큼, 오늘(4) 방송되는 11회에서는 또 한 번의 예측 불가한 반전이 펼쳐진다. 영혼의 끝을 보여주겠다며 잔혹한 본성을 드러낸 악마가 하립을 어떻게 쥐락펴락할지, 하립은 결국 어떤 선택을 내릴지 지켜봐 달라며 기대를 당부했다.

 

한편, tvN 수목드라마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 11회는 오늘(4) 930분에 방송된다 

정다운 기자 정다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스타화보
[스타HD] 이태리, 미스테리 진미채요정 탄생!!
메인사진
(스타저널=조은정 기자) MBC 새 수목드라마 <어쩌다 발견한 하루>제작 ... / 조은정 기자
[스타HD] 임영민, 꽃미모에 눈부셔~
메인사진
(스타저널=조은정 기자) 그룹 AB6IX(임영민, 전웅, 김동현, 박우진, 이 ... / 조은정 기자
[스타HD] 장동윤, 인형이세요?!!!
메인사진
KBS 새 월화드라마 제작발표회가 오는 9월 30일(월) 오후 2시 라마다 서울 ... / 조은정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