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연예
‘연애의 맛’시즌2 고주원♥김보미, “만감 교차”드디어 털어놨다!
처음으로 꺼내 놓은‘보고 커플’의 진짜 속마음 고백!
기사입력: 2019/09/05 [13:22]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우리가 촬영이 아닌 밖에서 만났으면 어땠을까요?”

 

TV CHOSUN 연애 리얼리티 프로그램 연애의 맛시즌2 고주원, 김보미가 분위기가 무르익은 한밤중 제주도에서 그동안 대답을 할 수 없어 꽁꽁 숨겨왔던 속마음을 털어놓는다.

 

지난 28일 방송된 연애의 맛시즌2 14회분에서 고주원, 김보미는 보고 커플부부 팬을 위한 서프라이즈 프러포즈 대작전을 펼쳤다. 임신한 아내를 위해 이벤트를 해주고 싶다는 남편의 사연을 받고 레스토랑 섭외부터 이벤트 당일 각각 요리와 서빙을 담당하며 완벽한 이벤트를 선사한 것. 또한 마지막에는 피아노 연주와 직접 만든 케이크, 꽃다발까지 전달하는 감동 풀코스로 부부 팬의 앞길을 응원하는 훈훈한 시간을 보냈다.

 

▲ TV CHOSUN '연애의 맛'에 출연중인 고주원과 김보미     © 정다운 기자


이와 관련 오는 5일 방송되는 연애의 맛시즌2 15회에서는 고주원이 오직 김보미만을 위한 전지적 주원 시점 영상을 선물하고, 두 사람이 처음으로 서로에게 진심어린 속마음을 전하는 제주의 밤이 펼쳐진다. 보고 커플은 제주도 숙소 거실에서 야식으로 해물탕을 먹으며 여느 때와 다름없는 꽁냥꽁냥한 모습으로 데이트를 이어갔던 상황. 이후 고주원은 김보미를 이끌고 숙소 앞 정원에 미리 설치해둔 텐트로 향했고, 곳곳에 숨겨둔 선물들을 보물찾기하듯 전하는 특별한 이벤트를 선사했다.

 

선물들을 찾는 족족 취향저격 당하던 김보미는 마지막으로 고주원이 연애의 맛편집실을 찾아와 직접 편집해 만든, ‘보미 영상을 선물 받고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특히 고주원이 자신의 시선으로 바라본 김보미의 예쁜 모습만 모아둔 영상이라고 고백한 후 영상에서 눈을 떼지 못했던 김보미는 영상이 끝나자마자 만감이 교차한다며 큰 감동에 드러냈다.

 

하지만 분위기가 무르익어가는 와중에도 김보미의 얼굴에는 어두운 그림자가 뒤덮였고, 김보미가 신경 쓰였던 고주원은 김보미에게 힘든 일이 있는지 다독였다. 이에 김보미가 공항에서 일하면서 사람들이 어떤 관계인지 물어볼 때마다 어떠한 대답도 할 수 없어 곤란했다는 고민을 털어놓으며 과연 우리가 밖에서 만났으면 어땠을까요?”라고 지금까지 한 번도 건넨 적 없던 돌발 질문을 던져 주위를 긴장하게 했다.

 

그동안 드러내지 않았던 속마음을 털어놓는 김보미, 그런 김보미의 말에 진지하지만 조심스럽게 자신의 속마음을 말하는 고주원의 모습이 담기면서, 김보미의 돌발질문에 고주원은 어떤 대답을 했을지, 처음으로 서로의 진심을 주고받는 보고 커플의 제주의 밤에 시선을 쏠리고 있다.

 

제작진은 어느 날 갑자기 김보미에게 서프라이즈를 해주고 싶다며 편집실로 달려와 영상을 편집하는, 고주원의 변화에 제작진도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오로지 김보미만을 위해 준비한 전지적 주원 시점영상과 보고 커플의 현 관계에 대한 해답이 담길 방송에 많은 기대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TV CHOSUN 연애 리얼리티 프로그램 연애의 맛시즌2는 매주 목요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정다운 기자 정다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스타화보
[스타HD] 이태리, 미스테리 진미채요정 탄생!!
메인사진
(스타저널=조은정 기자) MBC 새 수목드라마 <어쩌다 발견한 하루>제작 ... / 조은정 기자
[스타HD] 임영민, 꽃미모에 눈부셔~
메인사진
(스타저널=조은정 기자) 그룹 AB6IX(임영민, 전웅, 김동현, 박우진, 이 ... / 조은정 기자
[스타HD] 장동윤, 인형이세요?!!!
메인사진
KBS 새 월화드라마 제작발표회가 오는 9월 30일(월) 오후 2시 라마다 서울 ... / 조은정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