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연예
‘라디오스타’ 트로트 가수 승국이, 알고 보니 아이돌 연습생 출신?
‘슈퍼주니어 될 뻔했다’ 고백! 궁금!
기사입력: 2019/09/17 [20:46]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트로트 가수 승국이가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아이돌 연습생이었던 과거를 털어놓는다. 그는 같이 연습했던 연예인들을 언급하는 것은 물론 슈퍼주니어가 될 뻔했다고 고백해 모두를 놀라게 한다.

 

 

 

오는 18일 수요일 밤 115분 방송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김구산 / 연출 최행호, 김지우)는 임창정, 승국이, 김대희, 김지민이 출연하는 ‘갑을 전쟁’ 특집으로 꾸며진다.

 

 

▲ MBC 예능 '라디오 스타'에 출연하는 가수 승국이     © 정다운 기자

 

 

승국이가 오랫동안 아이돌 연습생 생활을 했다고 털어놓는다. 그는 데뷔는 못 하고.. 10년 정도 연습했다라고 털어놔 안타까움을 자아냈다고. 이어 그는 함께 연습했던 연예인들을 언급하는 것은 물론 슈퍼주니어가 될 뻔한 사연을 공개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아이돌 데뷔의 꿈을 이루지 못한 승국이는 결국 횟집에서 일을 시작했다고. 생업 전선에 뛰어든 그는 우연히 임창정을 만나 트로트 가수로 데뷔한 것. 우여곡절이 많았던 그의 데뷔 스토리에 관심이 집중된다.

 

 

 

승국이는 임창정이 가끔 지겹다고 폭로한다. 훈훈했던 두 사람 사이에 무슨 일이 벌어진 것인지 궁금증이 커지는 가운데 그는 임창정 때문에 정체성 혼란까지 왔다고 덧붙이며 진정한 갑을 전쟁을 펼칠 예정이다.

 

 

 

승국이는 가수 메이비와의 특별한 인연도 공개한다. 윤상현 역시 메이비가 잘해주라고 하더라라고 언급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또한 승국이는 특이한 개인기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발로트’, ‘알로트라는 이름조차 생소한 개인기를 대방출한 것. 그러나 임창정에게 빼앗길 위기를 맞아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진정한 대세남승국이의 활약은 오는 18일 수요일 밤 115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라디오스타'4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정다운 기자 정다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라스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스타화보
김요한, 우월한 교복핏+청량미소 순정만화 비주얼 과시!
메인사진
(스타저널=조은설 기자) 가수 겸 배우 김요한이 최근 신규 모델로 광고촬영 ... / 조은설 기자
엔플라잉, 보헤미안 매력 담긴 화보 공개
메인사진
밴드 엔플라잉이 보헤미안 스타일의 매력이 담긴 화보를 공개했다. 엔플라잉 ... / 정다운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