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연예
'조선로코-녹두전' 엇갈린 마음 속 관계 변화 예고
장동윤X김소현, 아찔한 고백 키스 이후 첫 만남 포착
기사입력: 2019/10/20 [20:30]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조선로코-녹두전장동윤, 김소현, 강태오를 둘러싼 관계에 변화의 바람이 불어온다.

 

KBS 2TV 월화드라마 조선로코-녹두전’(연출 김동휘·강수연, 극본 임예진·백소연, 제작 ()조선로코녹두전문화산업전문회사·프로덕션몬스터유니온)측이 20, 삼각관계를 예고한 녹두(장동윤 분), 동주(김소현 분), 율무(강태오 분)달라진 분위기를 포착해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지난 방송에서는 연심을 자각한 녹두의 거침없는 직진과 자신의 감정에 솔직해질 수 없었던 동주의 애틋한 로맨스가 시청자들의 마음을 흔들었다. 그런 가운데 내가 너 좋아해라는 돌직구 고백과 함께 녹두의 기습 입맞춤 엔딩이 아찔한 설렘을 안기며 로맨스 텐션을 끌어올렸다. 여기에 녹두가 남자라는 사실을 알게 된 율무의 등장은 어디로 향할지 모르는 삼각 로맨스를 예고하며 긴장감을 더했다.

 

▲ KBS2TV 드라마 '조선로코-녹두전'에 출연중인 배우 김소현, 장동윤, 강태오     © 정다운 기자


그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에서는 온도 차 다른 세 사람의 만남이 궁금증을 유발한다. 기습 입맞춤 이후 마주 선 녹두와 동주 사이엔 사뭇 다른 기류가 감돈다. 걷잡을 수 없이 서로에게 향하는 마음을 자각한 두 사람. 하지만 첫 입맞춤의 설렘도 잠시, 애절한 녹두를 바라보는 동주의 차가운 눈빛이 그녀의 마음을 궁금케 한다. 이어진 사진 속 홀로 남겨진 녹두의 눈물은 두 사람 사이에 무슨 일이 벌어진 것인지 안타까움과 동시에 궁금증을 더한다.

 

또 다른 사진 속 녹두와 율무의 팽팽한 기 싸움도 포착됐다. 녹두가 남자임을 알게 된 율무. 심지어 동주를 향한 마음까지 알게 된 그에게선 다정함은 사라지고 없다. 서로를 마주한 차가운 표정의 율무와 흔들림 없는 녹두의 날 선 눈 맞춤이 이들의 관계 변화에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이번 주 방송에서는 동주를 향한 연심이 깊어진 녹두, 자신의 감정과 현실 사이에서 갈등하는 동주, 그리고 녹두의 정체를 알게 된 옛 정혼자 율무까지 세 사람의 엇갈린 삼각 로맨스가 불이 붙는다. 여기에 가족들의 습격 사건에 광해(정준호 분)가 연관되었다는 것을 알게 된 녹두가 무월단에 정식 입단하며 과부촌을 둘러싼 미스터리 속으로 본격적으로 뛰어든다.

 

조선로코-녹두전제작진은 서로에게 깊게 스며들기 시작한 녹두와 동주, 율무의 예측 불가한 삼각 로맨스가 본격적으로 시작된다. 설렘과 함께 긴장감을 증폭시킬 것이라며 깊어지는 녹두와 동주의 감정만큼 두 사람을 둘러싼 운명의 변화도 시작된다. 한층 더 다이내믹해진 전개를 기대해도 좋을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조선로코-녹두전’ 11, 12회는 KBS 2TV와 국내 최대 동영상 서비스 플랫폼 웨이브(WAVVE)’에서 내일(21) 10시에 동시 방송된다.

정다운 기자 정다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스타화보
김요한, 우월한 교복핏+청량미소 순정만화 비주얼 과시!
메인사진
(스타저널=조은설 기자) 가수 겸 배우 김요한이 최근 신규 모델로 광고촬영 ... / 조은설 기자
엔플라잉, 보헤미안 매력 담긴 화보 공개
메인사진
밴드 엔플라잉이 보헤미안 스타일의 매력이 담긴 화보를 공개했다. 엔플라잉 ... / 정다운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