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연예
'초콜릿' 윤계상X하지원, 달콤하고 따뜻한 ‘힐링’ 케미
설렜다가 가슴 저릿했다가! 명장면 비하인드 컷 공개
기사입력: 2019/12/12 [13:50]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초콜릿윤계상, 하지원이 달콤 쌉싸름한 휴먼 멜로로 안방극장에 따듯한 바람을 일으키고 있다.

 

JTBC 금토드라마 초콜릿’(연출 이형민, 극본 이경희, 제작 드라마하우스·JYP 픽쳐스)이 오랜만에 만나는 짙은 감성 멜로의 진가를 발휘하고 있다. 이에 지난 4회 시청률이 전국 4.6%, 수도권 5.4%(닐슨코리아, 유료가구 기준)를 기록, 자체 최고를 경신하는 등 뜨거운 반응이 쏟아졌다. 그 중심에는 윤계상과 하지원의 연기 시너지가 있다. 세밀한 감정선으로 쌓아 올린 감정선으로 시청자들의 감성을 제대로 두드리고 있는 것. 지독한 엇갈림에도 기적 같은 인연을 이어가고 있는 이강(윤계상 분)과 문차영(하지원 분). 서로를 깊게 마주하고 진심을 전할 시간도 없이 엇갈리기만 했던 두 사람. 멀리 돌아온 길만큼이나 이강을 향한 문차영의 마음은 짙어져만 갔고, 이강의 오해는 깊어졌다. 떼려야 뗄 수 없는 이강과 문차영이 거성 호스피스 병원에서 결국 다시 재회하며 새로운 시작을 예고했다.

 

▲ JTBC 금토드라마 '초콜릿'의 비하인드컷     © 정다운 기자

 

인연이 거듭될수록 깊어지는 감정선에 힘을 더하는 윤계상, 하지원의 시너지는 독보적. 이날 공개된 비하인드 컷에서도 남다른 힐링케미를 엿볼 수 있다. 복잡한 내면을 가진 이강을 입체적으로 그려낸 윤계상의 반전 매력이 눈에 띈다. 머리부터 발끝까지 완벽한 수트 차림으로 시크한 매력을 발산하다가도, 특유의 반달 눈웃음으로 여심을 녹인다. 하지원이 인정한 분위기 메이커답게 극 중 날 선 대립각을 세우는 이재룡마저도 무장해제 시키는 반전 매력이 설렘을 더한다. 하지원은 햇살 같은 미소로 촬영장을 빛낸다. 싱그러운 미소와 하지원이 뿜어내는 에너지는 무한긍정 문차영의 매력을 한층 업그레이드시킨다. 특히, 빼곡한 메모와 밑줄이 가득한 하지원의 대본에서는 문차영을 구현하기 위한 열정을 엿볼 수 있다.

 

두 사람의 인연에 변곡점이 된 빗속 교통사고 신의 비하인드도 포착됐다. 머리를 맞대고 몇 번이나 모니터 영상을 돌려보며 사소한 감정까지 잡아내고 있는 윤계상과 하지원의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트라우마로 고통스러워하는 문차영 앞에 이강이 나타나는 포옹 엔딩은 시청자들의 설렘과 애틋함을 자극한 명장면. 다정하게 이야기를 나누는 윤계상과 하지원의 눈 맞춤이 그 어느 때 보다 따뜻하게 와 닿는다. 무엇보다, 홀로 남겨질 친구를 위해 엇갈리기만 했던 이강과 문차영의 인연을 이어준 유태오. 영원한 이별의 아픔으로 뭉클한 여운을 남긴 윤계상, 하지원, 유태오의 굿바이인증샷 역시 보는 이들의 미소를 자아낸다.

 

초콜릿제작진은 호스피스 병동에서 새로운 인연을 예고한 이강과 문차영, 서로에게 스며들어 가는 과정이 본격적으로 그려진다. 한층 깊어진 감정선만큼 윤계상, 하지원의 시너지 더욱 빛을 발할 것이라며 기대 심리를 자극했다.

 

한편, JTBC 금토드라마 초콜릿’ 5회는 내일(13) 1050분에 방송된다.

정다운 기자 정다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스타화보
AOA 찬미, 책과 함께한 내추럴 화보 공개
메인사진
AOA 찬미가 독서에 대한 깊은 속내를 드러냈다.찬미는 민음사 격월 문학잡지 ... / 정다운 기자
배우 정해인, 무드 있는 감성 화보로 에스콰이어 3월호 커버 장식!
메인사진
정해인은 밝은 컬러의 의상과 가벼운 소재감을 가진 착장으로 봄의 기운을 ... / 조은설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