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연예
‘내일은 미스터트롯’ 진성×김준수×조영수, 폭풍 오열
어디서 나타났니?! 현역 뺨치는 10대‘트롯보이’들 출격!
기사입력: 2019/12/24 [15:23]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무서운 10대들의 반란이 펼쳐진다!”

 

미스터트롯마스터 김준수와 진성, 조영수가 어마 무시한 실력을 갖춘 10대 참가자들의 등장에 폭풍 오열과 기립박수를 쏟아냈다.

 

오는 202012일 목요일 밤 10시 첫 방송되는 TV CHOSUN ‘내일은 미스터트롯’(이하 미스터트롯’)은 국내 최초 트로트 오디션 미스트롯시즌2 버전으로, 날로 뜨거워지는 대한민국 트로트 열풍에 화력을 더하고 제2의 트로트 전성기를 이끌 차세대 트롯맨을 탄생시킬 신개념 트로트 오디션 프로그램이다.

 

이와 관련 미스터트롯에 패기와 실력으로 똘똘 뭉친 10대들이 대거 참가해 눈길을 끌고 있다. 앞서 시즌1 ‘미스트롯최연소 참가자가 중학생이었다면, 이번 미스터트롯에서는 그보다 더 어린 10대 참가자들이 등장해 놀라움을 안겼던 것. ‘소년 농부’, ‘송해의 남자’, ‘색소폰 신동등 수식어만 들어도 예사롭지 않은 포스를 내뿜는 10대 참가자가 줄줄이 도전장을 내밀면서 기대감을 고조시키고 있다.

 

 

무엇보다 101팀 예심 녹화에 참가한 마스터들은 한껏 긴장한 모습으로 무대에 들어선 10대 참가자들을 보자 꿀 눈빛을 드리운 채 물개 박수를 보냈다. 마스터들은 아이고!’, 귀여워!’ 등 진심에서 우러난 감탄사를 연발했고, 이내 어떻게 노래를 할지 정말 궁금하다며 신중한 눈빛을 장착하고 참가자들의 무대에 집중했다. 더욱이 경연 무대의 막이 오르자, 10대 참가자들은 어린 나이라는 것이 믿기지 않을 만큼 완성된 실력을 뽐내며 13인 마스터 모두를 경악하게 했다. 뛰어난 가창력은 물론 음악을 느끼는 표정과 리듬을 타는 손짓까지, 프로에 가까운 완벽한 포스를 뿜어냈던 것.

 

이들의 무대를 지켜본 미스터트롯새 마스터 김준수는 소름이 돋았다”, “실력이 현역이다라고 보는 내내 입을 다물지 못했는가 하면, 작곡가 조영수 역시 “10위 이상도 기대해 볼만한 참가자라고 기립 박수를 보내는 등 깜찍한 외모와 반전되는 노련미 넘치는 무대를 연신 극찬했다.

 

특히 진성은 한 10대 참가자 무대를 조용히 지켜보던 중 갑자기 눈물을 쏟아내 현장을 술렁이게 했다. 앞서 진성은 예심 내내 표정 변화 하나 없이 독설을 쏟는 호랑이 마스터로 참가자들을 벌벌 떨게 만들었던 터. 진성은 제가 저 나이 때부터 노래를 불렀는데, 참가자의 노래를 들으니 그때의 설움이 생각났다이 노래를 불러줘서 고맙고 대견하다고 말한 뒤 무대가 끝난 후에도 눈물을 쉽게 멈추지 못했다. 과연 호랑이 마스터 진성마저 울려버린 10대 참가자가 누구일지, ‘미스터트롯에서 최연소 우승자가 등장하게 될지,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제작진은 “1045 젊은 트로트를 뽑겠다는 미스터트롯취지에 맞게 아직 어린 나이임에도 불구하고 탄탄한 실력을 갖춘 트로트 유망주들이 대거 쏟아져 나왔다나이는 어리지만 트로트를 사랑하는 마음은 그 누구보다 진지한 10대들의 반란을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TV CHOSUN 신개념 트로트 오디션미스터트롯첫 방송은 202012일 목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정다운 기자 정다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스타화보
김요한, 우월한 교복핏+청량미소 순정만화 비주얼 과시!
메인사진
(스타저널=조은설 기자) 가수 겸 배우 김요한이 최근 신규 모델로 광고촬영 ... / 조은설 기자
엔플라잉, 보헤미안 매력 담긴 화보 공개
메인사진
밴드 엔플라잉이 보헤미안 스타일의 매력이 담긴 화보를 공개했다. 엔플라잉 ... / 정다운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