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연예
tvN '사랑의 불시착' 현빈-서지혜, 위태로운 분위기!
서늘한 기류가 감도는 두 사람의 아슬아슬 대치 상황
기사입력: 2020/01/18 [12:47]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현빈과 서지혜의 날카로운 대치 상황이 포착됐다.

 

안방극장을 설렘으로 물들이는 tvN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극본 박지은/ 연출 이정효/ 제작 문화창고, 스튜디오드래곤)은 매회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하며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오늘(18) 방송은 납치된 손예진(윤세리 역)을 애타게 찾는 현빈(리정혁 역)과 그런 그를 지켜보는 서지혜(서단 역)의 묘한 기류로 흥미를 안길 예정이다.

 

▲ tvN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에 출연중인 배우 현빈과 배우 서지혜     © 정다운 기자


공개된 사진 속에는 어두컴컴한 방 안 단둘이 마주앉은 리정혁(현빈 분)과 서단(서지혜 분)의 모습이 포착, 어딘가 심상치 않은 분위기를 예고하고 있다. 서단은 원망스러운 눈길로 리정혁을 바라보고, 리정혁 역시 타오르는 눈빛으로 그녀를 마주하고 있는 것.

 

앞서 지난 방송에서는 약혼녀 서단을 향해 자신의 마음을 솔직하게 고백하는 리정혁의 모습이 그려졌다. 그는 윤세리(손예진 분)를 사랑한다는 사실을 인정, 결혼을 진행할 수 없다고 했지만 서단은 어쨌든 우리 결혼이 변동되는 일은 없을 겁니다라고 매섭게 쏘아붙여 긴장감을 형성했다.

 

또한 12() 방송된 8회 말미에서 윤세리가 어딘가로 납치되며 갑작스러운 위기가 찾아온 상황. 이에 오늘(18) 방송될 9회 방송에서는 윤세리의 행방을 안타깝게 쫓는 리정혁의 모습이 그려질 예정이다. 과연 리정혁이 윤세리를 찾아낼 수 있을지, 낯선 장소에서 마주 앉은 리정혁과 서단이 어떤 일로 팽팽한 대립각을 세우게 되는지 궁금증이 증폭되며 본방 사수 욕구가 커지고 있다.

 

이처럼 예측할 수 없는 관계와 설렘을 부르는 케미스트리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는 tvN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은 오늘(18) 9시에 9회가 방송된다.

정다운 기자 정다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스타화보
김요한, 우월한 교복핏+청량미소 순정만화 비주얼 과시!
메인사진
(스타저널=조은설 기자) 가수 겸 배우 김요한이 최근 신규 모델로 광고촬영 ... / 조은설 기자
체리블렛, 6일 오후 6시 ‘알로하오에 (Aloha Oe)' 발매.. ‘설렘 가득 댄스곡’
메인사진
체리블렛의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는 컴백을 하루 앞둔 5일 공식 SNS를 통 ... / 조은설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