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연예
‘내일은 미스터트롯’ 리얼 100% 트롯맨들의 진검승부! 1대 1 데스매치’본격 가동!
사실상 결승전! 가혹한 운명의 장난…마스터 집단 반발!
기사입력: 2020/01/23 [16:37]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 사진제공=TV CHOSUN ‘미스터트롯’     © 조은설 기자


(스타저널=조은설 기자) 미스터트롯이 피 말리는 잔혹한 운명이 가동될, 본선 2라운드 ‘11 데스매치의 서막을 연다.

 

원조 트로트 서바이벌 TV CHOSUN ‘내일은 미스터트롯’(이하 미스터트롯’)은 지난 3회 분에서 순간 최고 시청률 19.9%, 전국 시청률 17.7%(닐슨코리아 유료방송가구 전국 기준)를 기록하며 동시간대 방송된 지상파-종편 프로그램 중 시청률 1위 자리를 차지했다. 또한 방송 직후 진행한 대국민 응원투표 역시 시작한 지 닷새 만에 100만 표를 훌쩍 넘기는 대기록을 쓰며 프로그램에 쏟아지는 폭발적인 인기를 실감케 했다.

 

또한 21CJ ENM이 발표한 13주 콘텐츠 영향력 지수(CPI) 3주 연속 예능 부문 전체 1, 지난 17일 발매한 미스터트롯-예선곡 베스트앨범에서 수록곡 32곡 중 30곡이 멜론 성인가요 차트를 휩쓰는 경이로운 행보로, 역대급 미스터트롯열풍을 입증했다.

 

이와 관련 23(오늘) 10시 방송되는 미스터트롯’ 4회에서는 본선 1라운드 장르별 팀미션에 이어 참가자들이 직접 상대를 지목해 맞대결을 벌이는 본선 2라운드 ‘11 데스매치가 펼쳐진다. 지난 3장르별 팀미션에서는 올하트를 받은 현역부 A조 리더 장민호가 타 장르부가 가져간 타이틀을 가져 오겠다며 김호중을 우회적으로 언급했던 상황. 무대 뒤편 김호중이 팀 멤버들을 향해 보여줄게라는 묵직한 한마디를 던지는 모습으로 극한의 긴장감을 자아냈다.

 

이렇듯 실력자 중 실력자의 모임으로 손꼽히는 타장르부와 현역부 A조 중 의 주인공이 탄생할 수 있을지 초미의 관심을 모으고 있는 가운데, ‘11 데스매치에서는 타장르부, 현역부 등에 포진한 기존 실력자들 뿐 아니라 새롭게 주목받는 신흥 강자들이 대거 쏟아져 나오며 한층 치열해진 진 대란을 일으킬 전망이다.

 

특히 자신의 11 상대 고르기에 직접 나선 참가자들은 이미 실력자로 정평이 나있거나, 자신보다 실력적으로 우월하다고 생각하는 상대를 과감히 뽑는 맞불 작전으로 남자들 특유의 승부사 기질을 발휘했던 터. 이에 마스터들 사이에서는 둘 중 하나를 선택하기 너무 어렵다며 갈등 섞인 한탄이 터져 나오는가 하면, “왜 둘을 붙여놨냐”, “누구도 떨어트리기 싫다고 집단으로 반발하는 사태까지 벌어졌다. MC 김성주 역시 매 무대가 결승전이 될 것이라는 자신만만한 말로 모두의 기대감을 높이면서, 과연 11 데스매치 자리의 영광은 누가 차지하게 될 지 궁금증을 모으고 있다.

 

제작진은 “2라운드 ‘11 데스매치는 참가자들이 자신이 가장 잘할 수 있는 곡을 들고 나와 회심의 일격을 발휘하는 무대다. 한층 업그레이드된 고퀄리티 무대가 펼쳐질 것이라고 전하며 칼을 갈고 준비한 퍼포먼스 대가들이 총출격한다. 그야말로 친 무대가 쏟아질 것이니 기대해도 좋다는 자신감을 전했다.

 

한편 TV CHOSUN 미스터트롯’ 4회는 23(오늘) 10시에 방송된다.

 

조은설 기자 조은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스타화보
AOA 찬미, 책과 함께한 내추럴 화보 공개
메인사진
AOA 찬미가 독서에 대한 깊은 속내를 드러냈다.찬미는 민음사 격월 문학잡지 ... / 정다운 기자
배우 정해인, 무드 있는 감성 화보로 에스콰이어 3월호 커버 장식!
메인사진
정해인은 밝은 컬러의 의상과 가벼운 소재감을 가진 착장으로 봄의 기운을 ... / 조은설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