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연예
tvN ‘반의반’ 정해인-채수빈, 그림 같은 유리창 투샷!
정해인-채수빈, 가슴 따뜻하게 덥히는 설렘風!
기사입력: 2020/02/13 [20:26]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올 봄 안방극장을 설렘으로 물들일 tvN 새 월화드라마 반의반정해인과 채수빈의 그림 같은 유리창 투샷이 공개돼 시선을 사로잡는다.

 

 

 

오는 323() 9시 첫 방송 예정인 tvN 새 월화드라마 반의반’(연출 이상엽/ 극본 이숙연/ 기획 스튜디오드래곤/ 제작 더유니콘, 무비락)은 인공지능 프로그래머 하원(정해인 분)과 클래식 녹음 엔지니어 서우(채수빈 분)가 만나 그리는 시작도, 성장도, 끝도 자유로운 짝사랑 이야기. 정해인, 채수빈, 이하나, 김성규가 주연을 맡고 드라마 아는 와이프’, ‘쇼핑왕 루이등을 연출한 이상엽 감독과 영화 유열의 음악앨범’, 드라마 공항 가는 길등을 집필한 이숙연 작가가 손을 잡은 작품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 tvN 새 드라마 '반의반'에 출연하는 배우 정해인과 배우 채수빈     © 정다운 기자

 

 

이 가운데 13, 정해인(하원 역)과 채수빈(서우 역)의 투샷 스틸이 첫 공개돼 이목이 집중된다. 공개된 스틸 속 정해인은 깊은 생각에 잠긴 모습으로 눈길을 끈다. 그의 그윽한 눈빛과 입가에 머금은 희미한 미소가 보는 이들까지 숨을 죽이고 지켜보게 한다. 이에 채수빈은 유리창 너머에 그대로 멈춰선 채 정해인에게서 눈을 떼지 못하는 모습. 정해인을 물끄러미 바라보는 그의 눈빛에서 묻어 나오는 궁금함과 애틋함이 따스한 설렘을 전파한다.

 

 

 

특히 유리창을 사이에 두고 서로 다른 곳을 바라보는 정해인과 채수빈의 엇갈린 시선이 짙은 짝사랑 감성에 빠져들게 한다. 이에 첫 스틸 만으로도 가슴을 따뜻하게 덥히는 정해인과 채수빈이 만나 그려갈 솜사탕처럼 부드럽고 달콤한 사랑 이야기에 기대감이 고조된다.

 

 

 

반의반제작진은 정해인과 채수빈은 첫 촬영부터 싱그럽고 몽글몽글한 설렘 케미스트리를 터뜨리며 촬영 현장을 분홍빛으로 물들였다면서, “올 봄, 한 겨울 메마른 나무처럼 얼어붙어 있던 연애 세포를 봄꽃처럼 피어나게 만들 정해인과 채수빈의 로맨스를 기대해 달라고 전해 기대감을 끌어올렸다.

 

 

 

한편, tvN 새 월화드라마 반의반은 짝사랑 N년차 인공지능 프로그래머 하원과 그런 그의 짝사랑이 신경 쓰이는 클래식 녹음 엔지니어 서우가 만나 그리는 사랑 이야기. 오는 323(), 기존 월화드라마 방송시간보다 30분 앞당겨진 밤 9시에 첫 방송될 예정이다.

 

정다운 기자 정다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스타화보
AOA 유나·찬미, 파스텔톤 가득한 싱글즈 2월호 화보 공개!
메인사진
유나와 찬미는 패션 매거진 싱글즈 2월호의 뷰티 화보 촬영을 진행했다. 파 ... / 조은설 기자
SF9 로운, “로운의 발견” 매거진 커버 단독 장식!
메인사진
그룹 SF9의 로운이 매거진 커버를 단독 장식했다. 로운은 매거진 데이즈드 ... / 조은설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