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연예
‘미스터트롯의 맛-토크 콘서트’ 이제는 말할 수 있다!
TOP7 미처 못 다 부른‘제2의 인생곡’열창 폭발!
기사입력: 2020/03/25 [10:16]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7인의 트롯맨, 이제는 말할 수 있다!”

 

미스터트롯’ TOP7 임영웅-영탁-이찬원-김호중-정동원-장민호-김희재가 솔직 입담과 미친 케미로 예능감을 폭발시키며 안방극장에 찐 웃음과 노래를 선사한다.

 

지난 19일 방송된 원조 트로트 서바이벌 TV CHOSUN ‘내일은 미스터트롯종영 스페셜 방송인 미스터트롯의 맛-토크 콘서트’ 1회는 전국 시청률 24.0%(닐슨코리아 전국 기준)로 본 방송 못지않은 폭발적인 시청률을 기록, 또 한 번 돌풍을 일으켰다. ‘미스터트롯의 맛-토크 콘서트’ 1회에서는 영예의 TOP7과 마스터들이 스튜디오에 모여, 결승전을 마친 후 못 다 전했던 소감을 밝히며, 지난 3개월 동안 시청자들이 보내주신 폭발적 관심과 사랑에 깊은 감사를 표했다.

 


이와 관련 오는 26() 10시 방송되는 미스터트롯의 밤-토크콘서트’ 2회에서는 그간 본 방송에서 미처 공개하지 못했던 중독성 갑초희귀 영상들을 비롯해, ‘미스터트롯경연에서의 비하인드 스토리 등을 전하며 또 한 번의 웃음과 감동의 향연이 펼친다.

 

무엇보다 미스터트롯’ 7인의 트롯맨에게 경연 이외 주어진, 또 다른 미션과도 같은 동원이를 키워라’, ‘정동원 육아일기가 최초로 공개될 예정이어서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참가자 모두 올해 14세가 된 찐막내정동원을 살뜰히 챙기고 아끼며 무한 관심으로 정동원을 돌봐왔던 것. 대기실, 합숙소, 연습실 등 때와 장소를 가리지 않고 계속되는 트롯맨들의 애정 듬뿍 정동원 육아일기를 통해 삼촌들의 색다른 모습이 어떻게 그려질 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더욱이 정동원을 데리고 찜질방 나들이, 가로수길 데이트에 나섰던 친형 같은 삼촌 김호중부터, 졸업 축하 선물 공세를 펼쳤던 아빠 같은 삼촌 장민호, 애정 넘치는 스킨십을 서슴지 않는 임영웅까지, 7인의 삼촌 모두 각양각색 애정 표현으로 막내 정동원을 키워냈던 터. 특히 정동원이 최애 삼촌을 선택해야 하는 상황에 놓이자, TOP7 모두 정동원의 최애 삼촌으로 꼽히기 위해 때 아닌 자존심 싸움을 벌이며 현장을 아수라장으로 만들었다. 과연 막내 정동원이 뽑은 최애 원픽 삼촌은 누구일지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뿐만 아니라, 지금껏 한 번도 공개된 적 없던 희귀 영상인 ‘TOP7 눈물 퍼레이드도 공개된다. ‘미스터트롯은 매 회 감동과 재미를 한꺼번에 폭발시킨 레전드 무대들을 대거 쏟아냈던 만큼, 시청자들 뿐 아니라 트롯맨들 역시 유독 눈물을 흘리는 순간이 많았던 상태. 눈물 퍼레이드 영상을 보던 중 영탁은 너무 민망하다면서 어쩔 줄 몰라 하며 눈을 돌려버리는 모습으로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기도 했다.

 

또한 TOP7이 결승전에서 미처 부르지 못했던 2의 인생곡무대가 펼쳐져 역대급 감동을 예고하고 있다. 각자의 사연과 추억이 담긴 인생곡으로 결승전에 이어 또 한 번 시청자의 눈과 귀를 즐겁게 할 레전드 인생 무대는 어떤 모습일지, 과연 참가자들이 직접 꼽은 2의 인생곡은 무엇일지 관심이 증폭되고 있다.

 

제작진은 트롯맨들의 넘치는 순발력과 빼어난 예능감으로 인해 경연만큼 재밌었다는 반응이 많아 감사하고 뿌듯하다경연이 끝난 후 서운하고 아쉬울 시청자 여러분을 위해 특별히 준비한 미스터트롯의 맛’ 2회분에도 많은 기대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미스터트롯종영 스페셜 방송 미스터트롯의 맛-토크 콘서트’ 2회는 오는 26() 10시에 방송된다.

정다운 기자 정다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메일로 보내기
 
스타화보
AOA 설현, 에너제틱 돋보이는 화보 ‘눈길’
메인사진
AOA 설현이 나이키 코리아 에어 맥스 캠페인 모델에 발탁되며 에너제틱함이 ... / 조은설 기자
배우 정해인, 무드 있는 감성 화보로 에스콰이어 3월호 커버 장식!
메인사진
정해인은 밝은 컬러의 의상과 가벼운 소재감을 가진 착장으로 봄의 기운을 ... / 조은설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