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연예
‘굿캐스팅’ 독보적 비주얼! 시.선.강.탈‘첫 포스’공개!
최강희, ‘똘기 충만’무대뽀 요원 백찬미 역 전격 출격!
기사입력: 2020/03/30 [20:56]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남다른 스웨그~! 역대급 쎈언니가 돌아왔다!”

굿캐스팅최강희가 푸른 수감복을 입은 채 순백의 미사포를 쓴, 독보적 비주얼의 첫 포스로 시선을 강탈했다.

 

SBS 새 월화드라마 굿캐스팅’(극본 박지하/연출 최영훈/제작 박스미디어)은 국정원 현직에서 밀려나 근근이 책상을 지키던 여성들이 어쩌다 현장 요원으로 차출된 후 초유의 위장 잠입 작전을 펼치게 되면서 벌어지는 액션 휴머니즘 블록버스터다. 권총보다는 장바구니가, 고공 활강 액션보다는 등짝 스매싱이 어울리는 평범한 여자가 가족을 구하고, 국민을 구하고, 나라까지 구해내는 대활약을 해내며 시청자에게 재미를 넘어선 강렬한 대리만족과 극한의 쾌감을 선사할 전망이다.

 

무엇보다 최강희는 업무 수행 능력치는 만렙이지만, 할 말 안 할 말 가리지 않고 내뱉는 무대뽀인 탓에 성격은 최악이라고 평가받는, ‘똘기 충만국정원 블랙요원 백찬미 역을 맡았다. 마니아층의 뜨거운 사랑을 받았던 추리의 여왕 시즌2’ 이후 약 2년 여 만에 안방극장으로 귀환한 최강희는 화끈한 액션을 선보이는 국정원 내 문제아로 맹활약하면서 카리스마 걸크러쉬 매력을 발산한다.

 

 

이와 관련 최강희가 교도소 독방에 갇힌 채 수감복에 미사포를 쓴 반전의 다크 모드를 드러낸 강렬한 첫 포스가 공개됐다. 극중 백찬미가 사건 해결을 위해 교도소에 잠입하게 된 장면. 독방에 홀로 갇혀 있는 백찬미는 작은 창문으로 쏟아져 내리는 한 줄기 빛에 의지하는 듯, 눈을 감은 채 골똘히 생각에 잠긴 모습이다. 더욱이 백찬미는 잔뜩 헝클어진 머리 스타일로, 묵주를 손에 감고는 경건하고 신실한 표정으로 기도를 올리며 카리스마까지 자아내고 있는 터. 과연 백찬미가 교도소에까지 잠입하게 된 사건은 무엇인지, 백찬미가 간절하게 외우던 기도 내용은 어떤 것인지 궁금증을 무한 증폭시키고 있다.

 

특히 최강희는 캐릭터 복이 많은 편이라고 생각해 왔는데 이번 작품 역시 그랬다. 극중 백찬미는 용기 있고, 성격도 화끈하고, 싸움도 잘 하는 매력적인 캐릭터다. 성별을 떠나, ‘국정원 요원으로의 백찬미를 연기하려 노력했다며 백찬미 캐릭터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좋은 감독님, 스태프분들, 그리고 멋진 배우 분들과 함께 호흡을 맞출 수 있어 늘 감사한 마음으로 촬영에 임했다. 모두가 작품을 아끼는 마음으로 충실히 정성을 다했으니 많은 분들이 사랑해주셨으면 좋겠다라는 바람을 전했다.

 

제작사 측은 오로지 눈빛과 표정만으로도 캐릭터의 성격을 확실하게 표현하는 최강희의 내공에 역시 최강희라는 찬사가 터졌다라며 끝없는 열정과 애정 어린 통찰력으로 해석해 낸, ‘최강희 표 백찬미를 기대해도 좋다라고 최강희를 향한 무한한 신뢰감을 드러냈다.

 

한편 드라마 굿캐스팅아무도 모른다후속으로 오는 427일 첫 방송된다.

정다운 기자 정다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스타화보
김요한, 우월한 교복핏+청량미소 순정만화 비주얼 과시!
메인사진
(스타저널=조은설 기자) 가수 겸 배우 김요한이 최근 신규 모델로 광고촬영 ... / 조은설 기자
엔플라잉, 보헤미안 매력 담긴 화보 공개
메인사진
밴드 엔플라잉이 보헤미안 스타일의 매력이 담긴 화보를 공개했다. 엔플라잉 ... / 정다운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