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연예
'도도솔솔라라솔' 고아라X이재욱, 눈부신 만남 ‘기대감 UP’
반짝반짝 빛나는 청춘들의 ‘찐텐’ 로맨틱 코미디가 온다!
기사입력: 2020/04/27 [10:34]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도도솔솔라라솔이 고아라, 이재욱의 반짝반짝 빛나는 라인업을 완성하며 새로운 청춘 로코의 탄생을 기대케 한다.

 

2020년 하반기 방송 예정인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도도솔솔라라솔’(연출 김민경, 극본 오지영, 제작 몬스터유니온)이 고아라, 이재욱의 캐스팅을 확정 짓고 본격 촬영에 돌입한다. 독보적 매력을 지닌 고아라와 거침없는 대세 행보를 이어가고 있는 이재욱의 만남은 그 자체만으로 설렘 지수를 높인다.

 

도도솔솔라라솔은 에너제틱 피아니스트 구라라(고아라 분)와 알바력 만렙 선우준(이재욱 분)의 반짝반짝 로맨틱 코미디를 그린다. 저마다의 상처와 비밀을 안고 작은 시골 마을 피아노학원 라라랜드에 모여든 이들의 이야기가 달콤한 설렘과 함께 유쾌한 웃음을 선사한다.

 

▲ KBS2TV 새 드라마 '도도솔솔라라솔'의 주인공 배우 고아라와 배우 이재욱     © 정다운 기자


고아라는 인생의 역변을 맞은 무한긍정 피아니스트 구라라로 연기 변신한다. 하루아침에 빈털터리 신세가 되고, 돈 한 푼 없어도 구라라 인생에 좌절이란 없다. 한 줄기 빛을 따라 웃픈갱생에 나선 구라라의 청춘 2악장이 다이내믹하게 펼쳐진다.

 

미스 함무라비’, ‘응답하라 1994’ 등 다양한 작품에서 연기 변신을 거듭해온 고아라가 이번 작품을 통해 로맨틱 코미디에 도전한다. 특유의 밝은 에너지로 구라라의 매력을 배가시킬 고아라는 “‘로맨틱 코미디장르를 꼭 해보고 싶었는데, 이 작품을 통해 도전할 수 있게 되어 설렌다, “매력적이고 특색있는 작품과 캐릭터로 인사드릴 수 있을 것 같아 저 또한 기대된다. 시청자분들도 함께 즐길 수 있는 작품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많은 사랑을 부탁드린다는 애정 어린 소감을 전했다.

 

대세 배우로 주목받는 이재욱은 시크하지만 마음만은 따뜻한 자유로운 영혼 선우준을 맡아 기대를 더한다. 선우준은 이렇다 할 꿈도 목표도 없이 아르바이트로 생계를 이어가는 비밀 많은 청춘이다. 무서울 것 같지만 다정하고, 차가울 것 같지만 따뜻한 반전 매력으로 여심을 홀린다.

 

대세 행보의 정점을 찍으며 큰 사랑을 받고 있는 이재욱은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 ‘어쩌다 발견한 하루’,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 등에서 탄탄한 연기력과 훈훈한 비주얼로 대체 불가한 존재감을 입증했다. 그런 그가 선우준을 통해 보여줄 또 다른 변신이 벌써부터 기다려진다. “시놉시스를 읽으면서 선우준이라는 인물이 궁금해졌다. 거칠어 보이지만 섬세하고, 차가울 것 같지만 따스한 상반된 모습이 공존하는 매력적인 친구라고 캐릭터에 매료된 이유를 밝힌 이재욱. 이어 신인으로서 가질 수 있는 큰 행운이라고 생각한다. 후회 없는 작품이 되도록 열심히 하고 싶다. 드라마를 통해서 시청자분들의 일상에도 따스한 온기를 전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설렘 가득한 합류 소감과 각오를 다졌다.

 

한편, ‘도도솔솔라라솔KBS 드라마 스페셜 국시집 여자’, ‘나쁜 가족들을 비롯해 최고의 이혼을 공동 연출한 김민경 감독과 내 뒤에 테리우스’, ‘쇼핑왕 루이등을 통해 섬세하고 감각적인 필력을 인정받은 오지영 작가가 의기투합한 작품. KBS 2TV에서 올 하반기 첫 방송된다.

정다운 기자 정다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스타화보
김요한, 우월한 교복핏+청량미소 순정만화 비주얼 과시!
메인사진
(스타저널=조은설 기자) 가수 겸 배우 김요한이 최근 신규 모델로 광고촬영 ... / 조은설 기자
엔플라잉, 보헤미안 매력 담긴 화보 공개
메인사진
밴드 엔플라잉이 보헤미안 스타일의 매력이 담긴 화보를 공개했다. 엔플라잉 ... / 정다운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