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연예
'화양연화 – 삶이 꽃이 되는 순간' 입술 닿기 1초 전!
설레는 첫 키스에 심장 박동 급증
기사입력: 2020/05/03 [16:43]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박진영(GOT7)과 전소니의 심장을 멎게 하는 투샷이 포착됐다.

 

오늘(3) 방송되는 tvN 토일드라마 화양연화 삶이 꽃이 되는 순간’(극본 전희영/ 연출 손정현/ 제작 본팩토리, 스튜디오드래곤/ 이하 '화양연화') 4회에서는 박진영(과거 재현 역)과 전소니(과거 지수 역)가 점점 깊어져 가는 감정으로 가슴 떨리는 로맨스를 예고한다.

 

앞서 윤지수(전소니 분)선배가 사는 세상에 나도 살 거예요라며 한재현(박진영 분)을 향한 마음을 표현했고, 결국 연인 사이로 발전했다. 이어 오늘(3) 4회 방송에서는 두 사람이 성큼 진전된 관계로 설렘을 자아내 눈길을 끈다.

 

▲ tvN 드라마 '화양연화'에 출연중인 박진영과 전소니     © 정다운 기자


공개된 사진 속에는 동아리방 소파에 기대어 있는 한재현과 윤지수의 모습이 담겼다. 윤지수는 잠든 한재현에게 부채질을 하며 애틋함을 보여주고 있다. 무더운 여름날 마주 보고 잠이 든 이들은 나른하면서도 두근거리는 분위기를 발산, 서로에게 더욱 특별한 존재로 자리 잡았음을 느끼게 한다.

 

뿐만 아니라 떨리는 첫 키스를 나누는 모습도 한층 더 깊어진 로맨스를 기대케 하고 있다. 서로를 향한 감정을 더욱 키워가는 이들 앞에 어떠한 일들이 펼쳐질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또한 아름답게 사랑했던 이들의 청춘이 그려져, 현재의 한재현(유지태 분)과 윤지수(이보영 분)가 어떤 이별의 아픔을 겪었는지 앞으로의 전개에도 시선이 집중된다.

 

현재와 과거, 다른 듯 닮아 있는 상황에서 펼쳐지는 두 남녀의 사랑 이야기는 오늘(3) 방송되는 tvN 토일드라마 화양연화 삶이 꽃이 되는 순간’ 4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정다운 기자 정다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스타화보
김요한, 우월한 교복핏+청량미소 순정만화 비주얼 과시!
메인사진
(스타저널=조은설 기자) 가수 겸 배우 김요한이 최근 신규 모델로 광고촬영 ... / 조은설 기자
엔플라잉, 보헤미안 매력 담긴 화보 공개
메인사진
밴드 엔플라잉이 보헤미안 스타일의 매력이 담긴 화보를 공개했다. 엔플라잉 ... / 정다운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