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연예
'삼시세끼 어촌편5' “오늘은 분명히 잡아~!”
드디어 ‘텅’발 탈출? 유해진의 함박웃음에 기대감 폭발!
기사입력: 2020/05/22 [13:06]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tvN ‘삼시세끼 어촌편5’ 유해진이 흥미진진한 낚시와의 전쟁을 이어간다.

 

 

삼시세끼 어촌편5’가 시청자들의 눈과 마음에 잔잔한 힐링과 웃음을 선사하며 3회 연속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 중이다. 특히 지난 방송에서는 빨간 지붕 집을 찾아온 첫 번째 손님 공효진을 위해 아침부터 바다낚시에 돌입한 유해진과 그를 걱정하며 따뜻한 도시락을 준비한 차승원이 진한 감동을 선사했다. 식재료가 풍족하지 않은 상황에서도 서로를 위하는 두 사람의 돈독한 우정이 빛을 발한 대목인 것.

    

▲ tvN 예능 '삼시세끼5 어촌편'의 유해진     © 정다운 기자

 

오늘(22, ) 방송되는 4회에서는 어떻게든 물고기를 낚고 싶은 유해진의 이야기가 계속된다. 작은 섬에 들어온 뒤로 생선 반찬은 구경조차 못 한 상황이기에 차승원 역시 오늘은 분명히 잡아. 잡아야 이 이야기가 끝이 나라고 말해 유해진의 나홀로 선상낚시 결과에 궁금증을 높인다. 유해진이 손님으로 온 공효진에게 생선 요리를 대접할 수 있을지는 이날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잠시 섬을 떠났다가 다시 돌아온 날, 손호준의 부재를 맞이한 차승원, 유해진의 고군분투도 펼쳐진다. 손호준이 없으니 왠지 불도 잘 붙지 않는 것 같고, 늘 쓰던 가위마저 어디 있는지 헷갈리는 상황들이 이어지는 것. 하지만 공개된 예고편에서 통발을 확인한 후 함박웃음을 짓는 유해진은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프로그램의 공동 연출을 맡은 이정원 PD"오늘(22) 방송에서는 5년 전, 손호준의 부재를 한 번 경험한 이후 오랜만에 단 둘만의 시간을 갖게 된 유해진, 차승원의 섬 라이프가 그려진다. 두 사람이 손호준의 빈자리를 얼마나 느낄지, 작은 섬에서 어떤 케미를 보여줄지 기대해달라""차승원, 유해진이 '크크손' 손호준 없이 밥은 해먹을 수 있을지, 처음으로 통발에 들어온 의문의 재료로 요리에 성공할 수 있을지도 함께 지켜봐달라"고 전했다.

 

 

한편 tvN ‘삼시세끼 어촌편5’는 매주 금요일 밤 910분에 방송된다.

 

정다운 기자 정다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스타화보
엔플라잉, 보헤미안 매력 담긴 화보 공개
메인사진
밴드 엔플라잉이 보헤미안 스타일의 매력이 담긴 화보를 공개했다. 엔플라잉 ... / 정다운 기자
세정, 클로즈업 부르는 무결점 미모!
메인사진
세정은 패션 매거진 ‘싱글즈’ 6월호 화보를 통해 청량하고 우아한 매력을 ... / 조은설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