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서울문화재단, 시민기획단 35명 모집

최미령 기자 | 기사입력 2021/01/10 [15:59]

서울문화재단, 시민기획단 35명 모집

최미령 기자 | 입력 : 2021/01/10 [15:59]


서울문화재단이 3월부터 연말까지 서울시 시민청의 프로그램을 기획부터 운영까지 주도적으로 참여할 시민문화기획자 35명을 모집한다.

서울문화재단은 8기 ‘시민청 시민기획단’을 1월 4일부터 2월 1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시민청 홈페이지에서 지원서를 내려받아 작성, 이메일로 접수하면 된다.

선정된 기획단은 시민의 목소리를 반영한 프로그램 기획 뿐 아니라 시민청 분과별 사업 등 시민청 운영 전반에 참여한다. 총 4개 분과로 광장(공연·축제) 공감(기획전시) 동행(교육·캠페인) 소통(시민 워크숍)으로 나뉘어 활동한다.

기획단에겐 자신이 기획한 프로그램을 실현할 수 있는 실행비와 활동물품을 지원한다. 기획을 확장시키고 단계적으로 추진할 수 있도록 현장 경험이 풍부한 전문가를 연결해 교육의 기회도 제공한다. 워크숍, 네트워킹 파티 등 단원 간 교류의 시간도 마련한다.

지원 자격은 공연·전시·교육·캠페인 관련 경험자 문화기획사업 실행 경험자 분과 및 공통사업 정기회의 가능자 1년 간 지속적이고 적극적인 활동이 가능한 자 등 4가지 항목 중 하나 이상 해당될 경우다.

기획단의 기획회의 및 교육은 코로나19 확산세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를 지키기 위해 온라인 화상회의 줌(ZOOM)을 통해 비대면으로 진행된다.

서류 심사를 거쳐 2월 중순 면접을 진행할 예정이며 2월 26일(금) 시민청 홈페이지를 통해 최종 합격자를 발표한다.

한편 서울시 시민청은 2014년부터 2020년까지 287명의 시민기획단이 활동하면서 프로그램의 기획부터 운영까지 주도적으로 참여했다. 작년에 활동한 시민기획단 7기는 비대면 활동으로 사회적 거리두기를 지키며 다양한 콘텐츠를 제작·운영해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에게 따뜻한 위로와 색다른 즐거움을 선사했다.

시민기획단 7기 광장분과는 시민청 예술가와 함께 만든 영상 콘텐츠 ‘쇼는 계속된다’, 공감분과는 온라인 기획 전시 ‘익명의_기록_(4).ppg’, 동행분과는 ‘일상을 위한 일탈-온택트 워크숍’, 소통분과는 팟캐스트 콘텐츠 ‘너와 나를 들여다보는 순간-듣는 날’을 제작·진행했다. 시민기획단 8명이 제안서 작성부터 시민 참여 행사 진행까지 수행한 ‘일곱 가지 기획의 샘’은 시민기획단에겐 자신의 기획을 구현하는 만족감을, 서울시민에겐 작지만 기발한 아이디어로 위로와 즐거움을 줬다.

한 시민기획단 7기 단원은 기획안 작성부터 실행까지 함께 활동하면서 배우고 성장할 수 있는 시간이었다며 자유로운 분위기에서 진행할 수 있어 좋았고 저희들의 의견을 끝까지 믿고 적극적으로 도움 주셔서 감사했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문화·사회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