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연예
'달이 뜨는 강’ 김소현X지수 투샷 스틸컷 공개, 닿을 듯 말 듯 가까운 거리 '심쿵'
기사입력: 2021/01/22 [14:38]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달이 뜨는 강' 김소현과 지수, 두 청춘의 만남에 가슴이 설렌다.

 

1월 22일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달이 뜨는 강'(극본 한지훈/연출 윤상호/제작 빅토리콘텐츠) 측이 평강(김소현 분)과 온달(지수 분)의 새로운 투샷을 공개했다. 함께 있는 것만으로 보는 이들을 심쿵하게 하는 두 사람의 만남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달이 뜨는 강'은 고구려가 삶의 전부였던 공주 평강(김소현 분)과 사랑을 역사로 만든 장군 온달(지수 분)의 운명에 굴하지 않은 순애보를 그린 퓨전 사극 로맨스. 고구려를 뒤흔든 두 청춘의 사랑이 어떻게 그려질지 뜨거운 관심을 받는 중이다.

 

이런 가운데 공개된 새로운 스틸컷에서는 평강과 온달의 사고 같은 만남이 담겨 있다. 먼저 당황한 듯한 표정의 평강이 눈길을 끈다. 반면 장난기 가득한 얼굴로 미소를 짓고 있는 온달의 표정이 대비를 이루며 두 사람의 만남에 어떤 일이 있었던 건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어 무슨 일인지 평강이 온달 위로 넘어진 모습이 보인다. 순간 가까워진 평강과 온달의 거리, 그리고 그런 평강을 바라보는 온달의 눈빛이 보는 이들까지 심쿵하게 한다. 과연 개개인으로는 너무나 달라 보이는 두 사람은 어떻게 엮이게 되는 것일까. 어떤 일이 있었기에 평강이 온달 위로 넘어진 것일까. 또 이 사건은 두 사람의 앞으로 관계에 어떤 영향을 미칠까. 수많은 궁금증을 자아내는 스틸컷이 '달이 뜨는 강' 본 방송을 더욱 기다려지게 한다.

 

이와 관련 '달이 뜨는 강' 측은 "김소현과 지수가 고구려의 평강과 온달이 그대로 부활한 것 같은 모습으로 놀라운 케미를 선보이고 있다. 두 청춘 배우가 만들어내는 완벽한 어울림이 현장 스태프들의 마음까지 설레게 한다"며 "앞으로 두 배우가 수많은 사건들로 엮여갈 평강과 온달의 사랑을 어떻게 그려갈지 기대하며 지켜봐 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김소현과 지수, 두 청춘 배우가 그려갈 평강과 온달의 뜨거운 사랑은 오는 2월 15일 월요일 밤 9시 30분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달이 뜨는 강'에서 만나볼 수 있다.

 

사진제공= 빅토리콘텐츠

 

 

민강일 기자 민강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메일로 보내기
 
배너
배너

베우 권나라, 믿고 보는 작품 선구안X연기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