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신비한 레코드샵' 윤종신-장윤정-규현-웬디, 4人4色 MC진 역할 톡톡! 빈틈없는 시너지로 ‘갓벽’ 음악 토크쇼 완성!

민강일 기자 | 기사입력 2021/01/21 [12:57]

'신비한 레코드샵' 윤종신-장윤정-규현-웬디, 4人4色 MC진 역할 톡톡! 빈틈없는 시너지로 ‘갓벽’ 음악 토크쇼 완성!

민강일 기자 | 입력 : 2021/01/21 [12:57]

 

 

첫 방송을 하루 앞둔 JTBC 새 음악 토크쇼 ‘배달gayo-신비한 레코드샵’의 4MC 윤종신, 장윤정, 규현, 웬디가 4인 4색의 매력을 뽐내며 폭발하는 시너지로 완벽 음악 토크쇼를 완성시켰다.

 

오는 22일 첫 방송되는 JTBC 신규 음악 토크쇼 ‘배달gayo-신비한 레코드샵’(기획 JTBC / 제작 SM C&C STUDIO / 연출 김지선 / 이하 신비한 레코드샵)’에서 4MC 윤종신, 장윤정, 규현, 웬디가 각자의 매력을 유감없이 발휘하며 완벽을 넘어 ‘갓벽’한 음악 토크쇼의 완성을 예고했다.

 

‘신비한 레코드샵’은 윤종신, 장윤정, 규현, 웬디 4MC와 함께 공통의 직업으로 묶인 게스트가 출연해 ‘인생 이야기’와 ‘인생 곡’을 소개하며 플레이리스트를 완성하는 음악 예능이다. 2021년 JTBC에서 선보이는 신규 예능 프로그램 중 주목할 만한 신상 음악 토크쇼로 시대의 트렌드를 영민하게 포착한 기획이 눈길을 끌며 첫 방송 전부터 방송가의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있다.

 

먼저 대체 불가 안방마님으로 활약할 윤종신은 첫 회 게스트들을 향한 세심한 배려는 물론, 다수의 진행자와 게스트 사이에 적절한 균형을 잡아내며 매끄러운 진행 솜씨를 뽐냈다. ‘신비한 레코드샵’을 복귀작으로 선택해 화제를 모은 그는 노련함이 가미된 센스 있는 입담까지 선보이며 그간의 공백기가 무색할 만큼 음악 예능 1순위 MC의 품격을 보여줬다.

 

레코드샵의 공동 사장이자 실세인 장윤정은 진심 어린 공감 능력과 솔직한 표현으로 프로그램의 분위기를 주도했다. 첫 회 게스트로 등장한 프로파일러 분들의 다양한 사연이 소개되는 가운데, 장윤정은 자신의 일처럼 함께 분노하고 안타까워하거나 속 시원한 사이다 발언도 서슴지 않았다. 방송 곳곳에 묻어나는 그녀의 진솔하고 따뜻한 인간미는 시청자들의 몰입도를 높일 것으로 전망된다.

 

이어 규현은 토크 중간중간 깨알 같은 위트와 재치 있는 농담으로 자칫 딱딱하게 흐를 수도 있는 분위기를 웃음바다로 만들며 토크 윤활유 같은 존재감을 한껏 표출했다.

 

마지막으로 막내이자 ‘리액션 요정’ 웬디는 러블리하면서도 적극적인 리액션으로 모두에게 힐링 에너지를 전파하며 비타민 같은 역할을 하는가 하면, 적재적소에 질문을 던지며 ‘질문 요정’으로도 활약하며 프로그램을 더 풍성하게 만들었다.

 

이처럼 ‘신비한 레코드샵’에서 윤종신, 장윤정, 규현, 웬디 4MC만이 보여줄 수 있는 개성 넘치는 매력 발산을 예고하는 가운데, 첫 회 게스트인 국내 대표 프로파일러 권일용, 김윤희, 고준채와의 환상의 콜라보는 내일(22일)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화려한 MC진과 음악 예능의 명가 JTBC가 만나 관심을 높이는 ‘신비한 레코드샵’은 오는 1월 22일 밤 9시에 첫 방송된다. 국내뿐 아니라 유튜브 등 세계를 무대로 한 OTT 경험을 주무기로 콘텐츠를 공급해왔던 SM C&C STUDIO가 JTBC와 처음으로 합작해 만드는 작품이다.

 

<사진 제공> ‘배달gayo-신비한 레코드샵’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