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방송
KBS 2TV '황금빛 내 인생' 박시후vs신혜선, 폭풍 대립! '긴장+갈등' 최고조!
기사입력: 2017/10/22 [20:30]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황금빛 내 인생박시후-신혜선이 한치의 물러섬 없는 폭풍 대립을 펼쳤다. 신혜선이 눈물로 고한 충격 고백으로 친딸 바꿔치기가 수면으로 드러난 상황 속에 해성그룹 부모에 대한 진실 고백을 두고 팽팽하게 맞붙는 두 사람의 모습이 시청자들에게 심장 쫄깃한 긴장감을 선사했다. 표현 방법은 달랐지만 부모를 향한 두 사람의 애틋한 마음이 고스란히 전해져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 같은 긴장감은황금빛 내 인생의 몰입도를 높였고 눈 돌릴 틈 없는 쫄깃한 전개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황금빛 내 인생’ 15회는 전국 29.7%, 수도권 29.5% 시청률을 기록, 첫 방송부터 15회가 방송된 지금까지 단 한 순간도 빼놓지 않고 주말 시청률 1위를 차지하는 기염을 토하고 있다.

 

▲     © 스타저널 편집국

 

지난 21() 방송된 KBS 2TV ‘황금빛 내 인생’(극본 소현경/ 연출 김형석/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15회에서는 서지안(신혜선 분)-서지수(서은수 분) 출생의 비밀과 관련된 진실 고백을 둘러싸고 팽팽하게 대립하는 최도경(박시후 분)-서지안의 모습이 그려져 긴장감을 높였다.

 

무엇보다 오열하는 지안의 절절함과 애써 감정을 억누르며 분노를 쏟아내는 도경의 냉정함이 날카롭게 대립해 눈 뗄 수 없는 몰입도를 선사했다. 결국 두 사람 모두 각자의 부모를 생각하는 애틋한 자식의 마음을 연기력으로 그려내며 시청자들의 안타까움을 자극했다.

 

자신이 해성그룹 친딸이 아니라는 지안에게 분노한 도경은 그게 말이 되니? 그러는 게?! 딸을 바꿔 보내는 게 말이 돼? 제정신으로 그럴 수 있어? 너네 부모 제정신 아닌 사람들이야?”라는 차가운 말을 쏟아내며 경악한 마음을 드러냈고 지안은 가진 게 있다면 우리 부모님이 잘못한 게 있으니까 당하게 하겠어요. 근데 수모밖에 없어요. 저지른 사람은 엄마고 아빠도 끝내 날 잡진 못했지만 오빠 부모님도 제가 먼저 말씀 드리는 게 분노가 덜하실 거예요. 먼저 말씀 드리고 용서 빌게요라고 눈물로 애원했다.

 

친딸 바꿔치기후폭풍이 한차례 몰아친 후 도경은 지안과 거리를 뒀다. 그는 지안에게 되도록 해성그룹 부모 노명희(나영희 분)-최재성(전노민 분)의 눈에 띄지 말라 경고하며 철저히 외부인으로 대했다. 하지만 침대에 웅크린 채 앓는 소리까지 내며 잠든 지안의 모습을 보고 그녀의 심리 상태가 오롯이 느껴지는 위태로움에 그의 심란함과 혼란스러움은 더욱 커져갔다.

 

도경은 해성어패럴 40주년 프로젝트 마무리 후 자신이 말할 수 있는 기회를 달라는 지안의 제안에 혹 했지만 미술관 모임에서 노회장(김병기 분)과 명희의 측근들에게 최은석으로 정체가 오픈됐던 것을 깨달았다. 이에 선택의 기로에 선 도경의 흔들리는 시선과 복잡한 눈빛은 오도 가도 못하는 그의 현실과 심정을 드러냈다.

 

특히 도경은 울컥하는 기분을 쏟아내지 않으려는 듯 애써 감정을 억누르며 니 입장 이해하고 너도 안됐다는 생각 들어. 너도 부모님한테 속은 거니까. 근데 네가 아무리 먼저 고백하고 빌어도 네 부모 용서 못 받아! 감히 우리 집안을 통째로 갖고 놀았는데 수모 당하게 하기 싫어? 수모 아니라 그 이상도 받아야지! 네 부모가 한 짓 그거 범죄 행위야라는 말로 지안에게 현실을 직시 시키려 했고 지안은 제 노력이라도 봐주셔서 엄마 아빠한테 조금이라도 완충 작용되지 않을까. 엄마-아빠가 왜 그런 선택을 했는지. 저 때문이었으니까. 제가 미리 설명하면 조금이라도 덜 짓밟으시지 않을까 그래서 그래요라고 답해 시청자들을 안타깝게 했다.

 

이처럼 하나의 위기를 넘은 줄 알았던 도경-지안에게 또 다른 위기가 닥쳤다. 지안은 지수에게 큰오빠 지태(이태성 분)의 결혼식이 일주일 뒤 진행된다는 청천벽력 같은 소식을 듣고 도경에게 다시 한 번 진실 고백 일정을 미뤄달라 눈물로 고했다. 곤혹스러운 상황 속에 도경 또한 윤하정(백서이 분)의 실수로 해성어패럴 40주년 이벤트 안내 문자 오보 사건까지 터지며 첩첩산중 위기를 맞는 모습이 그려져 긴장감을 고조시켰다.

 

그런 가운데 방송 말미 지안에게 , 네 오빠 결혼식만 모르고 하게 해달라고 했지? 좋아. 대신 조건이 있어라고 말하는 도경의 모습이 그려진 가운데 과연 도경의 제안은 무엇인지 이로 인해 도경-지안의 관계는 어떻게 변화될지 향후 스토리에 대한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무엇보다 이 날 방송에서는 진실 고백을 두고 냉정한 박시후와 절절한 신혜선이 호소력 넘치는 연기력으로 시청자를 완전히 몰입하게 했다. 박시후는 울컥함을 참는 리얼한 목소리와 냉랭한 눈빛 연기로 흡입력을 높였다. 그는 신혜선에게 한마디 한마디를 내뱉을 때마다 점점 붉어지며 혼란과 경악, 분노와 연민을 넘나드는 눈빛으로 최도경의 감정을 표현했다.

 

신혜선은 폭풍 오열을 하며 어떤 변명으로도 용서받을 수 없는 악행을 벌인 부모 서태수(천호진 분)-양미정(김혜옥 분)을 향한 사무치는 아픔을 드러냈다. 세밀하게 떨리는 눈가와 찰나의 순간에 바뀌는 눈빛 등 디테일한 연기력으로 시청자들의 몰입을 도왔다. 특히 친구 명신(노수산나 분)에게 친딸 바꿔치기전말과 하루하루 심장 쫄리는 자신의 처지를 말하던 중 서글프게 웃다가 돌연 눈물을 터트리는 신혜선의 모습은 지안의 저릿한 감정을 고스란히 시청자에게 전했다.

 

‘황금빛 내 인생’ 15회를 본 네티즌은지안이한테는 어쩔 수 없는 상황인 듯. 진짜 친엄마 때문에 이게 무슨 일인지”, “지안이가 우선 자기 부모한테 말했으면 좋겠다. 사고 친 사람 따로 있는데 왜 혼자 짊어지는지ㅠ”, “지안이 정말 하루하루가 죽고 싶을 듯”, “에효 도경이도 속이 말이 아니겠네”, “지안이 침대에서 쪽잠자는 모습 안쓰러워 혼났네”, “지안이가 뭔 죄인지”, “도경이한테 울먹이는 지안이 모습 너무 간절해서 마음이 아프더라등 다양한 반응을 전했다.

 

한편 황금빛 내 인생은 흙수저를 벗어나고 싶은 3녀에게 가짜 신분상승이라는 인생 치트키가 생기면서 펼쳐지는 황금빛 인생 체험기를 그린 세대불문 공감 가족 드라마. 매주 주말 저녁 755KBS 2TV에서 방송된다.

 

<사진> KBS 2TV ‘황금빛 내 인생’ 15회 캡처

이민영 기자 이민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스타화보
KBS2 '고백부부' 장나라, 절절 '눈물여왕'+손호준, 진심담은 '눈빛천재'! '레전드 회차' 기록!
썸네일 이미지
단 2회를 남겨둔 '고백부부'는 또 다시 시청자들의 감정을 뒤흔들며 레전드 ... / 이민영 기자
MBC '밥상 차리는 남자' 최수영, '악녀' 한가림에 사이다 반격 START! '흥미진진'
썸네일 이미지
‘밥상 차리는 남자’ 최수영이 ‘악녀’ 한가림을 향해 통쾌한 반격을 시작 ... / 이민영 기자
KBS 2TV ‘마녀의 법정’ 정려원-윤현민-전광렬-김여진, 해시태그로 보는 흥미진진 2막 관전 포인트 3!
썸네일 이미지
‘마녀의 법정’의 2막이 시작된다. 정려원-윤현민-김여진-전광렬의 얽히고 ... / 이민영 기자
KBS 2TV ‘마녀의 법정’ 정려원, ‘선글라스 마이듬’ 컴백! 당당→줄행랑→쭈굴美! 예측불가 3色 매력 뿜뿜!
썸네일 이미지
‘마녀의 법정’ 독종마녀 정려원이 돌아왔다. 3개월간 베일에 쌓여있던 그 ... / 이민영 기자
MBC '밥상 차리는 남자' 김수미-서효림, 광란의 노래방 리사이틀! '젠틀맨' 개사버전 공개! 기대UP
썸네일 이미지
‘밥상 차리는 남자’ 김수미-서효림의 광란의 노래방 샤우팅이 포착됐다. ... / 이민영 기자
KBS2 '고백부부', 전국 시청률 6.5%! 동시간 1위! 손호준 눈빛이 드라마다!
썸네일 이미지
'장나라 바라기' 손호준에게 시청자들의 홀릭이 뜨겁다. 장나라만을 바라보 ... / 이민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