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연예
MBC '이리와 안아줘'가 남긴 것! ‘로맨스릴러’ 역사 새로 쓴 2018 상반기 최고의 힐링 드라마!
기사입력: 2018/07/22 [18:21]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스타저널=신선옥 기자)지난 19일 종영한 이리와 안아줘가 로맨스릴러 장르의 역사를 새로 쓰며 2018년 상반기 최고의 힐링드라마에 이름을 올렸다. 사이코패스 연쇄살인범 허준호에 대항해 장기용과 진기주는 자신의 삶을 포기하지 않고 행복을 향해 앞으로 나아가는 삶을 그리며 시청자들에게 힐링을 선사했다.

 

▲     © 스타저널 편집국

 

무엇보다 장기용과 진기주는 이리와 안아줘를 통해 애틋한 첫사랑 케미를 보여주며 괴물신인으로 눈도장을 찍었고, 허준호-윤종훈-김경남-서정연 등 주역들은 몸을 사리지 않는 열연으로 각자의 사연을 담은 입체적인 캐릭터를 완성했다. 이와 함께 흡인력 있는 이야기의 이아람 작가와 탁월한 완급조절로 로맨스릴러 드라마를 완성시킨 최준배 감독의 만남이 시너지를 일으켜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MBC 수목 미니시리즈이리와 안아줘’(극본 이아람 / 연출 최준배 / 제작 이매진아시아, 컴퍼니 칭)는 희대의 사이코패스를 아버지로 둔 경찰과 톱스타가 된 피해자의 딸, 서로의 첫사랑인 두 남녀가 세상의 낙인을 피해 살아가던 중 재회하며 서로의 아픔과 상처를 보듬어주는 감성 로맨스다.

 

지난 19일 대단원의 막을 내린 이리와 안아줘’ 31-32회에서는 채도진(장기용 분)이 윤희재(허준호 분)에게 납치된 한재이(진기주 분)을 구해내고 그를 체포했다. 이후 도진과 재이는 희재의 마수에서 완전히 벗어나게 됐고, 낙원 같은 나날을 보내는 힐링 엔딩으로 마무리돼 깊은 여운을 남겼다.

 

매회 서로를 향한 다독임으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어루만져준 이리와 안아줘의 종영에 시청자들의 아쉬움의 목소리가 커지고 있는 가운데, ‘이리와 안아줘가 남긴 것 3가지를 짚어봤다.

 

이리와 안아줘가 남긴 것 1. 장기용-진기주 무궁무진 가능성 괴물 신인 발견!

 

장기용과 진기주는 이리와 안아줘에서 자신의 존재감을 확실히 드러냈다. 그야말로 괴물 신인이 탄생한 것. 첫 주연을 맡은 두 사람은 가해자의 아들과 피해자의 딸이라는 불가항력적인 상황에서 12년 동안 서로를 그리워만 하다 갖은 위기 속에서 애틋한 연애를 시작하는 절절한 사랑을 보여줬다.

 

특히 장기용은 재이 밖에 모르는 도진을 달달하게 연기하다 가도, 자신에게 사이코패스 본성의 대물림을 강요하는 희재를 상대할 때면 냉정하게 돌변했다. 그는 도진이 느끼는 혼란스러운 감정을 섬세하게 연기하며 차세대 주연 배우대열에 당당하게 합류했다.

 

톱스타 한재이로 분한 진기주 역시 12년 전 그날 밤 이후 생긴 PTSD(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 증상을 실감나게 표현하는가 하면, 극 중에서 맡은 사랑스러운 재이에게 푹 빠져들어 제 옷 입은 듯 자연스러운 연기를 보여줬다. 그녀가 보여준 캐릭터 소화력은 대중에게 인정받기에 충분했다.

 

이리와 안아줘가 남긴 것 2. 밀당의 神 이아람 작가X영상미의 神 최준배 감독!

 

이아람 작가의 탄탄한 스토리는 매회 시청자들의 감성을 자극했다. 로맨스와 스릴러를 넘나드는 대본으로 시청자들과 밀당하며 최고의 흡인력을 자랑한 것. 도진과 재이의 몽글몽글한 로맨스부터 간담을 서늘하게 만드는 희재의 이야기는 물론, 범죄를 소재로 한 만큼 피해자의 가족을 고려한 대사는 작가가 얼마나 고민했는지 가늠케 했다.

 

실제 '이리와 안아줘'는 세상의 낙인이 찍힌 첫사랑 남녀의 이야기와 범죄에 대한 미화 없이 피해자와 남겨진 가족에게도 위로를 전하는 이야기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담담하게 물들여 나갔다.

 

최준배 감독은 이같은 이아람 작가의 의도를 로맨스와 스릴러가 극명하게 대비되는 연출로 완벽하게 재현해냈다. 촬영 전부터 배우들과의 소통을 강조했던 그는 모든 씬을 찍으면서 배우들과 의견을 나누고 각 캐릭터들이 느꼈을 감정을 세심하게 디렉팅하면서 촬영에 공을 들였다.

 

그 결과 도진과 재이의 로맨스에서는 심장을 간질이는 사랑스러움을, 스릴러 장면에서는 숨이 멎을 듯한 긴장감을 안겼다. 최준배 감독이 로맨스와 스릴러의 균형을 적절하게 잡으며 완성한 영화 같은 영상미는 시청자들을 몰입하게 만들었고, 동시에 감성을 자극해 호평이 끊이질 않았다.

 

이리와 안아줘가 남긴 것 3. 각자의 사연을 담은 입체적인 캐릭터!

 

12년에 걸친 애틋하고 절절한 사랑을 보여준 도진과 재이 외에도 각자의 사연을 담은 입체적인 캐릭터들은 극을 더욱 풍부하게 만들었다. 허준호를 비롯해 윤종훈, 김경남, 서정연은 연기의 신이라는 별명이 붙을 정도의 열연을 펼쳐 시청자들에게 각 캐릭터의 희로애락을 고스란히 느끼게 했다.

 

희재는 각종 악행을 저지르며 간담을 서늘하게 하다 가도, 도진과 고이석(정인기 분)의 진짜 부자 같은 모습을 보고는 감정을 동요를 일으키며 다양한 감정을 표출해냈다. 길무원(윤종훈 분)은 본인도 견디기 힘든 아픔을 간직했음에도 불구하고 자신을 따스하게 안아 준 재이를 희재로부터 지켜내는 든든한 오빠로서 따뜻함을 안겼다.

 

또한 윤현무(김경남 분)는 희재에게 인정받기 위해 범행을 저지르곤 했지만, 자신을 향한 채옥희(서정연 분)의 따뜻한 정과 진심에 마음이 동해 결국 선을 택하며 스스로 자신의 삶을 바꿨다. 옥희는 도진 뿐만 아니라 자꾸만 엇나가는 현무도 자신의 아들로 감싸 안는 절절한 모성애를 보여 매회 시청자들의 눈물샘을 자극했다. 반면 그녀는 도진과 현무에게 지속적으로 마수를 뻗치는 희재를 찾아가 엄포를 놓을 때는 강인한 어머니의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이리와 안아줘'는 허준호-장기용-진기주를 비롯한 배우들의 열연과 탄탄한 대본을 극대화한 감각적 연출, 다채로운 캐릭터들이 조화롭게 어우러지며 몰입감을 배가시켰고, 종영하는 순간까지 시청자들에게 열렬한 사랑을 받았다. ‘로맨스릴러라는 장르에 마음의 위로까지 더해준 이리와 안아줘’. 명실상부 2018년 상반기 최고의 힐링드라마로 손색이 없어 보인다.

 

<사진제공> 이매진아시아

신선옥기자 신선옥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스타화보
KBS2 '1박 2일' 가을맞이 태백여행 종착지=홍콩? 역대급 '말.잇.못' 배달의 기수 등장!
썸네일 이미지
(스타저널=최미령기자)‘1박 2일’ 김준호-차태현-데프콘-김종민-윤동구-정 ... / 최미령기자
tvN ‘나인룸’ 김희선-손숙, 눈물 속 만남 포착! 김재화, 의심의 눈초리! 무슨 일?
썸네일 이미지
(스타저널=최미령기자)‘나인룸’ 김희선-손숙이 눈물 속 만남을 갖는다. 이 ... / 최미령기자
MBC ‘공복자들’ [D-DAY] 노홍철-배명호 자율공복 24시간 오늘 첫방송! 꿀잼 관전포인트3 집중 해부!
썸네일 이미지
(스타저널=최미령기자)먹방이 넘쳐나는 방송가에 이른바 ‘굶방’이 도전장 ... / 최미령기자
MBC ‘공복자들’ [D-DAY] 노홍철, 집 최초 공개! 침대가 무려 9개! 개성 넘치는 ‘독특 하우스’ 시선강탈!
(스타저널=최미령기자)방송인 노홍철의 집이 ‘공복자들’을 통해 최초로 공 ... / 최미령기자
XtvN '복수노트2' 안서현x지민혁vs김사무엘x김소희, 같은 공간 속 '심쿵' 더블 데이트! 무슨 일?
썸네일 이미지
(스타저널=최미령기자)‘어남혁’(어차피 남친은 지민혁)일까. 안서현과 지 ... / 최미령기자
KBS2 '1박 2일' 김준호, 날벼락 강제 비데! 얼음 마사지+얼음 좌약까지 '촬영장 초토화'
썸네일 이미지
(스타저널=최미령기자)‘1박 2일’ 김준호가 강제 비데를 당했다고 전해져 ... / 최미령기자
MBC ‘뜻밖의 Q’ 이수근-전현무-은지원-유세윤, 알고 보니 진심X감성 200% 진국남들! 시청률 소폭 상승!
(스타저널=최미령기자)‘뜻밖의 Q’ 이수근, 전현무, 은지원, 유세윤이 솔직 ... / 최미령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