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연예
‘워터걸스’ 우주소녀 다영, 제주도 해녀 도전 시작!…’엉뚱 귀여운 막내미’
”이렇게 어려울지 몰랐다”
기사입력: 2018/12/27 [23:35]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 tkwls =워터걸스 캡쳐본     © 조은정 기자

(스타저널=조은정 기자걸그룹 우주소녀의 다영이 제주도 해녀 되기에 도전해 이목을 끈다.

 

지난 26일 방송된 채널A <워터걸스>에서는 우주소녀 다영이 배우 김지영, 최여진, 김희정, 개그우먼 홍윤화와 함께 첫 해녀 연습과 바다 물질에 나서는 장면이 전파를 탔다.

 

다영을 비롯한 워터걸스는 잠수풀 훈련과 5m 자유 하강 연습 등 프리 다이빙 레슨을 진행하며 해녀 도전에 한발 다가섰다. 특히 다영은 제주도 출신으로 이모가 해녀라는 사실을 밝히며 해녀 도전에 적극적인 자세를 보여줬다. 

 

본격적인 해녀 물질을 위해 제주도를 떠나기 낚시 카페를 방문하고 회 뜨기 연습을 하는 등 막내로서 유쾌한 매력을 드러내기도 했다. 그러면서도 워터걸스 언니들과 함께 먹기 위해 과일 멜론과 팩을 준비하는 등 귀여우면서도 엉뚱한 모습으로 시청자들에게 큰 웃음을 전했다. 

 

반면 다영은 고내리 해녀 5인방의 가르침 아래 처음 시도한 바다 물질에서 거센 파도와 어려운 입수 도전에 고전을 면치 못해 보는 이들의 안타까움을 샀다.

 

다영은 “민물을 먹는 것과 소금물을 먹는 것은 다르더라“라며 “코도 띵하고 머리도 띵해서 총체적 난국이었다”라고 첫 바다 물질에 대한 소감을 전했다. 또 “물질을 너무 쉽게 생각했다”면서 “이렇게 어려울 줄 몰랐다”고 바다 물질의 힘겨움을 드러내기도 했다.

 

이를 통해 해녀 5인방으로부터 방출을 통보받은 다영과 워터걸스는 다음 주 해녀 학교를 찾아가는 것으로 보여져 앞으로 어떤 노력으로 해녀로 거듭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워터걸스>를 통해 첫 해녀 변신에 나선 다영은 앞서 <도시어부>와 <백년손님> 등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을 통해 수준급의 낚시 실력과 예능감을 발휘하며 예능계의 샛별로 떠올랐다.

 

다영이 속한 우주소녀는 지난 9월 발표한 ‘부탁해’ 등을 통해 첫 음악방송 1위를 차지하는 등 대세 걸그룹으로 활발한 음악 활동을 펼치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오는 2019년 1월 8일 새 앨범 <wj stay?>로 컴백을 예고했다.

 

한편, 다영이 출연하는 채널A <워터걸스>는 해녀로서 재탄생을 꿈꾸는 워터걸스의 글로벌 리얼 물질 버라이어티로, 매주 수요일 오후 8시 20분에 방송된다.

 

[스타저널 조은정 기자] 보도자료 및 취재요청 star-press@naver.com

 
조은정 기자 조은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스타화보
'앙리할아버지와 나' 4인 4색! ‘러블리’ 캐릭터 포스터 공개!
메인사진
▲ 사진제공=㈜파크컴퍼니      ... / 조은정 기자
‘믿고 듣는 발라더’ 케이윌, 두 번째 팬미팅 ‘레터 프롬 케이윌’ 개최!
메인사진
사진제공 = 스타쉽엔터테인먼트     © 조은정 기자 ( ... / 조은정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