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연예
'눈이 부시게' 남주혁,눈부신‘심쿵’비주얼! 인생캐 예고 첫 스틸컷 공개!
머리부터 발끝까지 퍼펙트 변신!
기사입력: 2019/01/25 [00:42]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 사진제공 = 드라마 하우스     © 조은정 기자


(
스타저널=조은정 기자눈이 부시게남주혁이 보여줄 눈부신 연기 변신에 이목이 집중된다.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후속으로 오는 211일 첫 방송 되는 JTBC 새 월화드라마 눈이 부시게’(연출 김석윤, 극본 이남규·김수진, 제작 드라마하우스)24, 한층 깊어진 눈빛으로 연기 변신을 예고한 남주혁의 스틸컷을 공개하며 김혜자, 한지민과의 시너지를 더욱 기대케 한다.

 

2019년 최고의 기대작으로 손꼽히는 눈이 부시게는 주어진 시간을 다 써보지도 못하고 잃어버린 여자와 누구보다 찬란한 순간을 스스로 내던지고 무기력한 삶을 사는 남자, 같은 시간 속에 있지만 서로 다른 시간을 살아가는 두 남녀의 시간 이탈 로맨스를 그린다. 자신의 이름과 같은 캐릭터로 파격 변신을 예고한 국민 배우 김혜자와 배우로서 정점에 선 한지민, 대세 배우 남주혁의 만남은 드라마 팬들을 설레게 한다.

 

공개된 사진 속 남주혁은 한층 깊어진 눈빛과 성숙한 분위기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누군가를 향해 살며시 미소 짓는 모습은 순정만화 주인공 같은 비주얼로 설렘을 증폭한다. 또 다른 사진 속 남주혁은 세상에 홀로 남겨진 것 같은 공허한 눈빛으로 180도 달라진 반전 감성을 풀어낸다. 매 순간 전혀 다른 얼굴을 드러내는 남주혁의 섬세한 연기가 찬란한 시간을 던져버린 이준하의 사연을 궁금하게 만든다.

 

남주혁이 연기하는 이준하는 모두가 부러워하는 넘사벽 외모에 스펙까지 갖춘 무결점의 기자 지망생이지만, 어느 순간 자신에게 주어진 찬란한 시간을 내던져 버리고 무기력한 삶을 살게 되는 인물이다. 한층 깊어진 연기로 이준하의 감정선을 녹여내는 남주혁의 모습에서 그의 인생캐경신을 기대케 한다. 무엇보다 주어진 시간을 다 써보지도 못하고 한순간 늙어버린 혜자를 연기할 김혜자와 한지민과의 호흡도 기대되는 대목. 두 혜자와 어떤 마법 같은 시너지를 발휘할지 기대가 쏠린다.

 

남주혁은 준하는 겉으로는 완벽해 보이지만 내면이 아픔과 상처 투성이인 캐릭터라며 준하를 통해 또 다른 모습을 보여드리기 위해 노력했다촬영 내내, 다변화하는 준하의 감정이 작품 속에 담긴 메시지와 어울려 시청자들에게 잘 전달 되길 바라는 마음뿐이었다. 메시지가 있는, 색다른 시간 이탈 로맨스를 느끼실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눈이 부시게제작진은 남주혁은 이준하의 복잡한 감정선을 깊이 있게 그려냈다. 남주혁이란 배우의 새로운 얼굴과 매력을 만날 수 있다. 김혜자, 한지민과의 눈부신 시너지 역시 기대해도 좋을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눈이 부시게는 유쾌한 웃음을 자아낸 시트콤 청담동 살아요’, ‘달려라 울엄마’, ‘올드미스 다이어리’, 날카롭게 사회를 들여다본 송곳’, 현실 공감을 자아냈던 이번 주 아내가 바람을 핍니다를 비롯해 영화 조선명탐정시리즈까지 장르를 넘나들면서도 따뜻한 웃음을 놓치지 않았던 김석윤 감독과 이남규, 김수진 작가가 다시 의기투합해 기대를 모으는 작품. 눈이 부시게는 오는 211() 930JTBC에서 방송된다

 

[스타저널 조은정 기자] 보도자료 및 취재요청 star-press@naver.com

조은정 기자 조은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스타화보
[스타HD] 하성운, 요정 구르미 왔어요~♥
메인사진
(스타저널=조은정 기자) 하성운이 8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 ... / 조은정 기자
[스타HD] 신성우, '파우스트' 완벽 빙의
메인사진
 (스타저널=조은정 기자) 27일 오후 광림아트센터 BBCH홀에서 뮤지컬‘ ... / 조은정 기자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