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스타
'어쩌다 발견한 하루’ 로운, 그리메상 ‘신인 연기자상 수상’
촬영감독이 뽑은 ‘올해의 신인’ 선정!
기사입력: 2019/12/06 [17:50]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 사진제공=FNC엔터테인먼트     © 조은설 기자


(스타저널=조은설 기자) 신예 로운이 배우로서 꽃길을 걷는다.

 

그룹 SF9의 멤버이자 신인 배우로 활동하고 있는 로운이 ‘2019 그리메상 시상식에서 신인 연기자상을 수상하며 배우 활동에 기분 좋은 출발을 알렸다.

 

한국방송촬영인협회(KDPS) 주최로 열리는 그리메 시상식은 1993년부터 이어온 권위를 인정받는 시상식이다. 지난 1년 동안 각 방송사에서 제작한 다큐멘터리 및 드라마, 기획물 부분 등에서 뛰어난 영상미와 실험적인 영상을 추구한 촬영감독과 지난 1년 동안 활동한 연기자 중 가장 뛰어난 연기력과 좋은 이미지를 가진 연기자를 촬영감독들이 직접 투표로 뽑는다는 점에서 의미를 더한다.

 

신인 연기자상을 수상한 로운은 이런 시상식이 처음이라 준비했던 말과 감사 인사를 제대로 전하지 못해 아쉽다. 배우로서 한 번밖에 못 받는 신인상을 받아서 정말 영광스럽다. 불안한 마음으로 시작했던 현장에서 마음껏 놀 수 있도록 만들어주신 감독님과 촬영감독님을 비롯한 스태프, 동료 배우들 덕분에 이 자리에 있을 수 있었다. 또 내가 잘해서라기보다 함께 드라마를 만들어간 어쩌다 발견한 하루팀 모두에게 주신 상을 대표해서 받았다고 생각한다. 또 뒤에서 캐릭터를 매력 있게 만들어주신 작가님들과 드라마를 사랑해주신 시청자 분들께 정말 감사하다"라고 수상소감을 전했다.

 

이어 언제나 SF9 로운으로, 배우 로운으로서 응원해주신 모든 팬들 덕분에 받을 수 있는 상이라고 생각한다. 이자리에 있도록 낳아주시고 길러주신 부모님께도 정말 감사드린다. 많은 분들이 보내주신 사랑 기억하며 언제나 겸손하고, 진지하게 연기하고, 앞으로 더 좋은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는 사람이 되겠다라고 팬과 시청자에게 역시 감사 인사를 전했다.

 

로운은 최근 종영한 MBC 수목드라마 어쩌다 발견한 하루로 하루 신드롬을 이끌었다. 그는 눈에 띄는 비주얼로 여심을 사로잡은 것은 물론 첫 주연임에도 불구하고 손색없는 연기력을 보여주며 안방극장을 장악했다. 특히 로운은 캐릭터 설정값이 없던 하루를 신인답지 않은 해석과 표현력으로 캐릭터를 점차 만들어가며 차세대 유망주로 떠올랐다.

 

이처럼 배우와 가수로 여러 방면에서 입지를 다져가고 있는 로운은 남은 2019년을 SF9 활동으로 대중과 호흡할 예정이다.

 

조은설 기자 조은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스타화보
SF9 로운, “로운의 발견” 매거진 커버 단독 장식!
메인사진
그룹 SF9의 로운이 매거진 커버를 단독 장식했다. 로운은 매거진 데이즈드 ... / 조은설 기자
배우 이도현, ‘시크+남성美’ 가득 화보 공개!
메인사진
배우 이도현이 ‘에스콰이어’ 2월호 화보를 장식하며 2020년 거침 없는 대 ... / 조은설 기자
정용화, 빛나는 외모와 깊은 눈빛으로 ‘남친룩’ 완벽 소화!
메인사진
(스타저널=조은설 기자) 가수 겸 배우 정용화가 패션 매거진 그라치아 ... / 조은설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