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연예
tvN ‘놀라운 토요일 - 도레미마켓’ 지석진 X 양세찬 편!
‘우거지’된 양세찬, 지석진 저격수 등극? 재치 있는 입담으로 현장 쥐락펴락!
기사입력: 2020/01/18 [12:55]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 tvN 예능 '놀라운 토요일-도레미마켓'에 출연하는 양세찬과 지석진     © 정다운 기자

 

오늘(18, ) 방송하는 tvN ‘놀라운 토요일 - 도레미 마켓에는 개그맨 지석진과 양세찬이 출연해 역대급 존재감을 뽐낸다.

      

 

이날 스튜디오를 찾은 지석진과 양세찬은 시작부터 티격태격 케미를 자랑했다. 양세찬이 지석진을 향해 남의 말을 잘 안 듣는다. 오늘 한 글자도 못 듣고 집에 갈 것이라고 말하자, 지석진은 “‘놀토의 구멍은 시사상식이 제로인 양세찬이라고 응수해 폭소를 자아냈다.

      

      

지석진은 “‘놀토를 짤로만 봤다면서도 남다른 근자감을 드러내 이목을 모았다. “오늘 받아쓰기에서 예리한 건 내가 맡겠다며 큰소리 친 것. 하지만 호언장담이 무색하게 1라운드 꼴찌의 자리에 올라 웃음을 안겼다. 그러면서도 마치 원샷의 주인공이 된 듯 강하게 의견을 주장해 신동엽으로부터 위축될 만도 한데 이렇게 자신 있는 게스트는 처음이라는 놀림을 받았다.

      

      

막귀에 팔랑귀의 면모까지 자랑하던 지석진은 ‘5분의 1힌트를 핸드폰으로 찍으려고 하는 등 예측불허의 예능감으로 현장을 쥐락펴락했다. 한편 이날 노비 분장에 우거지 색 옷을 입어 우거지라는 애칭을 듣게 된 양세찬은 녹화 내내 재치 있는 입담을 뽐내는가 하면, 지석진 저격수 역할을 자처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2라운드에서는 지석진과 신동엽이 나란히 실력 발휘를 예고했다. “둘의 나이를 합쳐 백세인데, 백세가 이룬 역사라는 MC 붐의 칭찬에 이들은 이번 라운드는 우리가 다 했다. 녹화 시간을 세 시간 줄였다며 시도 때도 없이 생색을 내 멤버들을 진절머리 나게 했다. 그런 가운데 문세윤과 양세찬이 지분 싸움에 가세하며 시선을 사로잡자, 지석진은 자신의 활약이 가려질까 전전긍긍해 재미를 더했다.

      

      

이 밖에도 이날 간식 게임에는 노래방 반주 퀴즈 트로트 편이 출제됐다. 지석진은 오랜 개인전 예능 경험으로 강한 자신감을 내비쳤으나 잇따른 주워먹기 희생양이 됐고, 이에 멤버들은 밥차라는 별명을 붙여줘 포복절도를 선사했다. 뿐만 아니라 이날은 문세윤과 김동현의 분장쇼 내기도 펼쳐지며 흥미진진함을 돋웠다.

 

    

tvN 주말 버라이어티 놀라운 토요일 - 도레미 마켓에서는 신동엽, 박나래, 혜리, 문세윤, 김동현, 넉살, 피오가 전국 시장의 핫한 음식을 걸고 노래의 특정 부분을 정확히 받아쓰는 미션을 수행한다. ‘도레미 마켓은 매주 토요일 저녁 740분에 방송한다

정다운 기자 정다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스타화보
AOA 설현, 에너제틱 돋보이는 화보 ‘눈길’
메인사진
AOA 설현이 나이키 코리아 에어 맥스 캠페인 모델에 발탁되며 에너제틱함이 ... / 조은설 기자
배우 정해인, 무드 있는 감성 화보로 에스콰이어 3월호 커버 장식!
메인사진
정해인은 밝은 컬러의 의상과 가벼운 소재감을 가진 착장으로 봄의 기운을 ... / 조은설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