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연예
'메모리스트' 지우개 잡기 위한 유승호X이세영의 거침없는 직진
초능력 형사 유승호VS초능력 연쇄살인마 지우개, 끝장 대결의 최후는?
기사입력: 2020/04/22 [09:24]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메모리스트유승호, 이세영이 지우개의 악행을 막을 수 있을까.

 

tvN 수목드라마 메모리스트’(연출 김휘 소재현 오승열, 극본 안도하 황하나,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스튜디오605) 측은 22, 이신웅 차장(조성하 분)을 찾아간 동백(유승호 분)과 한선미(이세영 분)의 모습을 공개했다. 여기에 지우개와 밀접하게 관련된 인물로 새롭게 등장하는 박근형, 이휘향은 또 다른 파장을 예고하며 궁금증에 불을 지핀다.

 

동백이 지우개라는 이신웅 차장의 한 마디는 그동안 추적해온 지우개에 대한 단서들을 산산조각냈다. 이신웅 차장 기억 속에 자신 역시 20년 전 심배 사건 현장에 있었다는 사실을 안 동백은 혼란스러워했다. 이신웅의 지목에 위기에 몰린 동백은 지우개의 진짜 정체를 밝히기 위한 거침없는 직진을 시작한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 속 다시 마주한 동백과 한선미, 이신웅 차장 사이에 팽팽한 긴장감이 맴돈다. 이신웅 차장이 동백을 호시탐탐 견제하던 모습을 옆에서 지켜보았던 한선미. 진재규의 죽음으로 파면당한 한선미는 동백져스와 손을 잡고 지우개 수사에 박차를 가했다. 동백과 한선미는 심배 사건의 진실, 그리고 지우개의 악행 뒤에 숨겨진 비밀을 알아낼 전망. 지우개의 정체에 한 발 더 다가선 동백과 한선미가 두 사람을 위협하는 이신웅 차장을 찾아간 이유는 무엇인지 이목을 집중시킨다.

 

여기에 등장만으로 남다른 포스를 자아내는 박근형, 이휘향의 모습도 호기심을 자극한다. 두 사람은 지우개의 탄생과 관련한 결정적 를 쥐고 있는 인물. 앞서 공개된 예고편에서도 흩어진 사건들을 사주한 악인이 따로 있다며 지우개가 노리는 최종 목적을 간파해내는 데 성공한 동백과 한선미의 모습이 그려진 바 있다. 과연 박근형과 이휘향은 지우개와 어떤 관계에 있는 것인지 궁금증을 유발한다.

 

메모리스트제작진은 끝나지 않는 지우개의 악행에 맞선 동백과 한선미의 짜릿한 반격이 펼쳐진다오늘(22) 방송되는 13회에서 진재규의 유언 속 초원의 정체와 지우개의 빅픽처가 드러난다. 지금까지와는 차원이 다른 반전 선사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tvN 수목드라마 메모리스트’ 13회는 오늘(22) 1050분에 방송된다.

정다운 기자 정다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스타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스타화보
김요한, 우월한 교복핏+청량미소 순정만화 비주얼 과시!
메인사진
(스타저널=조은설 기자) 가수 겸 배우 김요한이 최근 신규 모델로 광고촬영 ... / 조은설 기자
엔플라잉, 보헤미안 매력 담긴 화보 공개
메인사진
밴드 엔플라잉이 보헤미안 스타일의 매력이 담긴 화보를 공개했다. 엔플라잉 ... / 정다운 기자